나를찾아서
나를 찾아 나를 용서하고 사랑하며, 나를 극복하기도 하고, 더 큰 나로 나아가는 마당입니다. 명상과 고전, 영화에 대한 조현의 독특한 시각을 통해 관념의 성벽을 뛰어넘어 비상하려고 합니다.

냉장고에 코끼리 넣기

조현 2011. 08. 07
조회수 13475 추천수 1

 

 어떤 왕에게 사나운 코끼리 한 마리가 있었다. 그 코끼리는 싸움터에 나갈 때마다 용맹하게 적을 무찔러 커다란 공을 세웠다. 그리하여 왕은 더욱더 코끼리를 사랑하고 정성껏 돌보았다.

그러던 어느 날, 그 코끼리는 술에 너무 취해 깊은 진흙탕에 빠지고 말았다. 덩치 큰 코끼리가 진흙탕에 빠져 헤어 나오지 못하자 조련사들은 여러 마리의 코끼리와 수많은 사람들을 불러 그 코끼리를 끌어내고자 했다. 몸을 밧줄로 묶고 여러 사람이 달려들어 잡아당겼으나 코끼리는 꼼짝도 하지 않았다.

 

 그때 어떤 현자가 그 곁을 지나다가 사람들에게 물었다.

"지금 무엇을 하고 있는 것입니까?"

사람들이 대답했다.

"왕이 사랑하는 코끼리가 깊은 진흙탕에 빠졌습니다. 여러 마리의 코끼리와 수많은 사람들이 한꺼번에 잡아당겼지만 꼼짝도 하지 않았습니다."

 

 현자가 다시 물었다.

"그 코끼리는 평소에 얼마나 힘이 세었습니까?"

"전쟁에 나가 싸울 때는 그 힘을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 말을 듣고 곰곰이 생각에 잠겨 있던 현자가 사람들에게 말했다.

"그럼 다른 코끼리들은 모두 돌려보내십시오. 제가 코끼리를 꺼내 보겠습니다."

그 말을 들은 사람들이 모두 비웃으며 말했다.

"아니, 당신 혼자서 어떻게 저 커다란 코끼리를 꺼낼 수 있단 말이오?"

"걱정하지 말고 제 말대로 해주시오."

 

 이윽고 사람들이 그의 말에 따라 코끼리를 돌려보내자 현자는 곧 전쟁터에서 울리는 악기를 들려주고 행렬을 맞추어 늘어서도록 했다.

"자. 됐습니다. 여러분들은 일제히 함성을 내지르면서 악기를 울리십시오."

사람들은 현자가 시키는 대로 북과 종을 치고, 나팔을 울렸다. 그러자 주변은 마치 전쟁이 시작된 것처럼 보였다. 진흙탕에 누워 있던 코끼리는 그 북소리를 듣자마자 깊은 진흙탕에서 뛰쳐나와 당장 적을 물리칠 기세로 날뛰었다.


출전 <출요경>권 7 <방일품>


냉장고에 코끼리를 억지로 집어넣을 수는 없다. 가장 좋은 방법은 스스로 걸어 들어가게 만드는 것이다. 사람도 억지로 변화시킬 수는 없다. 그가 스스로 변화할 수 있도록 환경을 조성해주어야 하는 것이다.

`불교가 좋아지는 불교우화1" <마음밭에 단비>(이용범 지음, 들녘 펴냄)에서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조현 한겨레신문 종교전문기자
걷고 읽고 땀흘리고 어우러져 마시며 사랑하고 쓰고 그리며 여행하며 휴심하고 날며…. 저서로 <그리스 인생학교>(문화관광부장관 추천도서), <나를 찾아 떠나는 여행>(누리꾼 투표 인문교양 1위), 숨은 영성가들의 <울림>(한신대, 장신대, 감신대, 서울신대가 권하는 인문교양 100대 필독서). 숨은 선사들의 <은둔>(불교출판문화상과 불서상), 오지암자기행 <하늘이 감춘땅>(불교출판상). 한국출판인회의에서 ‘우리시대 대표작가 300인’에 선정.
이메일 : cho@hani.co.kr       트위터 : hoosimjung       페이스북 : hoosim119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어떻게 고통이 멈추는가

    휴심정 | 2018. 07. 17

    열반을 성취한다는 것은 마음이 더 이상 망상이나 번뇌에 영향을 받지 않는다는 것을 의미한다.

  • 고통의 근원은

    휴심정 | 2018. 07. 17

    고통 체험과 관련된 불만을 극복하고 싶다면 지나친 욕구에서 비롯된 갈망과 탐욕, 집착을 버려야 한다.

  • 왜 고통을 진리라고 했을까

    휴심정 | 2018. 07. 17

    어떤 종류의 행복을 누릴지라도 그것이 영원하지 않으며 변할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 가장 필요한 것은

    휴심정 | 2018. 05. 12

    우리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될 수 있는 한 만족스러운 기분을 유지하는 일이다.

  • 나는 날마다 좋아지고 있다

    휴심정 | 2018. 05. 08

    나는 날마다 모든 면에서 점점 좋아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