벗님글방
휴심정의 멋진 벗님들이 전하는 나눔의 글 마당입니다.

고마운 단속경찰 감사한 정치인

이남곡 2013. 10. 08
조회수 19140 추천수 0


교통 단속-.jpg

음주 측정을 하는 교통경찰   사진 <한겨레> 자료



국회 싸움-.jpg

여의도 국회의사당에서 여야간의 다툼을 벌이는 국회의원들   사진 <한겨레> 자료



이남곡-.jpg

필자 이남곡 선생



우여곡절 많았던 세월 속에서 인생의 고비마다 좋은 인연들을 만나 스스로를 변화시킬 수 있었던 나는 행운아라고 생각한다. 감수성이 무딘편인 나에게도, 50대 초반의 느낌은 지금도 뚜렷하다.  


 당시 새로운 사회에 대한 로망을 가지고, 무소유공동체의 삶을 시작할 때였다. 그 당시는 교통 경찰이 길가에 숨어 있다가 속도위반을 하면, 과태료를 부과하거나 현장에서 직접 징수(?)할 때였다. 그래서 운전을 하고 가다가 교통경찰을 보게 되면 어쩐지 기분이 좋지 않을 때였다. 그런데 그 날은 달랐다. 커브를 돌아 서 있는 그 교통경찰이 그렇게 따뜻하게 느껴져 오는 것이었다. 마음 깊은 곳에서  ‘아, 저 사람이 나를 살려주려고 저기에 서 있구나!’하는 고마움이 밀려오는 것이었다. 


 그 즈음으로 생각되는데,  그 권력지향적이고 자기 과시적인 성격을 내심으로 싫어하던 오래전부터 알던 정치인이 있었다. 그런데 어느 날 지인의 결혼식에 갔다가 그 친구를 오랜만에 보게 되었다. 그런데 예전과 달리 그가 속 마음으로부터 받아들여지며 정말 반가웠다. 아마도 ‘저 친구가 있어서, 그 진흙탕 같은 현장을 맡아주니까, 내가 그래도 이런 이상을 실험할 수 있구나!’라는 마음이 전달되었는지, 그도 의례적 언사에서 벗어나 따뜻하게 대했다.


 그 이후로 나는 누구를 미워하고 싫어하는 마음이 거의 사라졌다. 물론 지금도 나는 치열하게 나름대로 판단을 한다. 무엇이 옳고 그른지에 대한 나름대로의 판단기준도 있다. 거짓과 탐욕, 독선과 광신을 미워하기도 하고, 하루 빨리 사라지기를 염원하기도 한다.  그러나 그 사람들에게 대해서는 미움 보다는 연민의 감정이 일어날 때가 많다. 보다 자유로운 인생, 보다 따뜻한 세상을 위해 살아가는 삶 속에서 늘 잔잔한 감동을 맛보며 살고 싶다. 


 이남곡(장수 논실마을 이사장·인문운동가)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이남곡
서울대 법대 재학 때부터 민주화에 투신 4년간 징역을 살고 나온 뒤 어린아이와 같은 순수함과 겸손으로 진리를 향한 실험을 멈추지 않고 있다. 정토회 불교사회연구소장을 거쳐 경기도 화성 야마기기마을공동체에 살았으며, 2004년부터 전북 장수의 산골로 이주해 농사를 짓고 된장·고추장 등을 담그며 산다. 서울에서 매주 ‘논어 읽기’ 모임을 이끈다.
이메일 : namgok21@hanmail.net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산은 산임을 본다, 산은 산이 아님을 본다, 산은 다만 산임을 본다산은 산임을 본다, 산은 산이 아님을 ...

    이남곡 | 2013. 08. 22

      산은 산이고, 물은 물이다--새로운 세상을 위하여   논어에 보면 다음과 같은 문장이 있다.   <자로가 여쭈었다. “위나라 임금께서 선생님께 정치를 맡기신다면 무엇을 가장 먼저 하시겠습니까?”공자께서 말씀하셨다. “반드시 명(名)을...

  • 정신적 풍요 주는 주경야독정신적 풍요 주는 주경야독

    이남곡 | 2013. 07. 17

    [휴심정] 논실마을의 행복 비결경쟁 떠나 행복을 좇아서귀농·귀촌자들이 늘어갑니다시골 간다고 다 행복해질까요물질적 궁핍에서 자유롭고이웃·자연과 사이좋게 지내며삶과 노동을 즐겁게 받아들이는지혜와 힘을 찾아내야 합니다그 원천은 바로 고전입니다...

  • 협동종합을 성공으로 이끄는 인문운동협동종합을 성공으로 이끄는 인문운동

    이남곡 | 2013. 07. 10

    협동조합이나 마을운동은 인문운동과 결합할 때 그 성공 가능성이 높습니다.요즘 협동조합과 마을 운동이 그 어느 때보다 열기가 뜨겁습니다.마을 운동만 하더라도 과거 절대빈곤에서 탈출하던 시기에 일어난 새마을운동과는 여러 가지 점에서 비교가 ...

  • 귀농 귀촌하는 분들께 드리는 제언귀농 귀촌하는 분들께 드리는 제언

    이남곡 | 2013. 06. 26

    귀농귀촌하시는 분들께 드리는 제언주경야독(晝耕夜讀)하는 즐거운 농촌의 삶을 권합니다요즘 귀농 귀촌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절대빈곤에서 벗어나기 위한 산업화의 거센 물결이 한창 불어닥칠 때 이농(離農)이 한 시대를 대표하는 현상이었다면, ...

  • 새로 깨달은 지천명(知天命)의 뜻새로 깨달은 지천명(知天命)의 뜻

    이남곡 | 2013. 05. 14

    국경선 평화학교에서 논어를 이야기하다 *비무장지대 인근에 수학여행 온 학생들. 한겨레 자료사진작년에 전화 한 통을 받았다.뵌 적이 없었지만, 아들을 통해 말씀을 들은 정지석 목사님으로부터였다.올해 국경선 평화학교라는 대안 대학을 비무장지대(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