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매매체
휴심정과 제휴를 맺은 자매매체의 뉴스를 전하는 마당입니다

비참하게 죽지않는 사람들

휴심정 2016. 11. 15
조회수 5147 추천수 0

죽음.jpg » "잘 죽는 기술" 홈페이지 애니메이션 중 한 장면. (이미지 출처 = http://www.artofdyingwell.org/)


잉글랜드-웨일스 주교회의가 죽음에 관한 중세 교회의 문헌인 “죽음의 기술”(Ars Moriendi, The Art of Dying http://www.artofdyingwell.org/)을 현대의 디지털 시대에 맞게 다시 내 놓았다.


이번 모든 성인 대축일(11월 1일)에 공개된 “잘 죽는 기술”(Art of Dying Well) 홈페이지에는 애니메이션뿐 아니라 말기 환자, 그리고 가족들, 이들을 돌보는 이들의 인터뷰도 포함돼 있다. 생애의 마지막 단계에 있는 이들에게 종교적 위로를 주면서 또한 실제적인 지침도 제공하고 있다.


내용은 중세 전통에 바탕을 두고 있지만 삶의 끝 문제를 생각하는 누구에게나 도움이 되려는 의도로 만들어졌다.


라틴어 원판인 “죽음의 기술”에는 임종 자리에서의 예절과 기도문뿐 아니라, 죽어가는 이가 마주칠 수 있는 다섯 가지 유혹에 대한 조언도 들어 있다. 목판화 그림이 여러 장 들어 있는데, 그 가운데 하나는 죽어 가는 사람의 영혼을 두고 천사들과 악마들이 싸우는 모습을 그리고 있다.


근래 영국에서는 마지막 사회적 금기로 여겨지던 죽음에 관해 갈수록 더 공개적으로 얘기하는 분위기다. 죽음에 관련한 이야기를 하면서 죽음에 관한 계획을 도와주는 “죽음 카페”나 관련 사이트 등이 번성하고 있고, (출산 도우미처럼) 죽음 도우미 서비스를 이용하는 사람이 늘고 있다.


<가디언>에 따르면, 죽음에 관해 침묵하는 문화를 해소하면 죽어 가는 환자들이 가지는 죽음에 대한 공포를 줄이고 삶의 질을 개선할 수 있을 것이다. 아기를 낳을 때 여러 가지를 미리 계획하듯이, 죽음도 같은 방식으로 대비해야 한다는 것이다.


사회는 말기 환자들이 “비참하게 살다 죽는다”고 생각하지만, 실제로는 많은 이들이 자기 삶의 마지막 주와 달까지 삶을 즐기다 죽는다는 것이다.


<가톨릭뉴스 지금여기 http://www.catholicnews.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휴심정
도그마의 감옥을 박차고 나와 깨달음과 행복을 위한 고무 찬양이 난발하는 곳, 그래서 더욱 알아지고 깊어지고 열리고 사랑하게 되고 행복해지는 곳, 단 1분도 쉬지 못하는 마음이 쉬는 곳, 잠시 뒤면 소란이 다시 몰려올지라도 1분만이라도 온전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곳, 휴심정 休心井입니다.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hoosimjung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교회는 친제국 자본, 반사회공산주의인가교회는 친제국 자본, 반사회공산주의인가

    휴심정 | 2016. 12. 06

    19세기 말 서구의 제국주의 열강의 동아시아 침략에 가톨릭교회도 책임을 피할 수 없다

  • 집을 사랑하는 남자집을 사랑하는 남자

    휴심정 | 2015. 09. 29

    집을 사랑하는 남자[생활의 발견] 광릉 송민석 씨 인터뷰<가톨릭뉴스 지금여기/뜻밖의 소식> 이희연 기자 2015.09.23   "조금씩 베란다를 물들이며 다가온 설핏한 붉은 노을을 벗 삼아 빨래를 걷는다. 운동을 좋아해 언제나 흙과 ...

  • 장발장은행장 홍세화장발장은행장 홍세화

    휴심정 | 2015. 08. 25

    홍세화, 당신의 영혼을 사고 싶다장발장 은행장 홍세화 선생 인터뷰2015.8.24 <가톨릭뉴스 지금여기> 한상봉 기자  |  unexpectedn@gmail.com죄질이 나쁘거나 위험해서가 아니라 오직 벌금을 낼 형편이 못돼서 교도소에 갇히는 사람들...

  • 치킨의 사회학치킨의 사회학

    휴심정 | 2015. 08. 03

    치킨, 좋아하세요?농촌사회학자 정은정 씨를 만나다<가톨릭뉴스 지금여기> 2015.7.30 이희연 기자  |  unexpectedn@gmail.com지금 옆 사람을 붙들고 물어보자. “치킨, 좋아하세요?” 옆 친구에게 물었더니 “당연하지, 가장 좋아하는 ...

  • 사는 게 별거 있나요!사는 게 별거 있나요!

    휴심정 | 2015. 07. 26

    사는 게 별 거 있나요!집짓고 농사짓는 김기열 씨 인터뷰2015.7.17 <가톨릭뉴스 지금여기> 이희연 기자  |  unexpectedn@gmail.com여름빛으로 물든 산과 계곡을 굽이굽이 넘어 괴산의 조용한 마을로 들어섰다. 한동안 비가 오지 않...