벗님글방
휴심정의 멋진 벗님들이 전하는 나눔의 글 마당입니다.

왜 성모마리아를 숭배할까

박기호 신부 2017. 01. 23
조회수 6091 추천수 0


성모마리아-.jpg » 성모 마리아


땅이 하늘을 낳았고

11일 천주의 모친 대축일에  


천주교는 마리아의 교회로 이단과 같다고 합니다마리아를 하느님의 어머니라고 부르기 때문에 예수님 하느님보다 마리아를 더 숭배한다고 합니다.


저 역시 성모님에 대한 교리는 성모신심의 열정과열에 의한 역사적 산물로서 굳이 그런 교리를 갖지 않아도 구원받는데 아무 문제가 없는 건데 왜 그렇게 강조할까불만이었거든요쓸데없는 사족(蛇足)에 불과한 것으로 봅니다.


하느님의 창조 세계와 공동체 영성을 깨우치고 보니 교회의 통찰이 대단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하늘은 존재만물의 아버지입니다모든 존재는 어머니 없이 태어날 수 없으니 땅과 만물이 어머니 이시고 하늘과 영혼이 아버지 이십니다.


하늘 없는 땅이 없으니 땅 없는 하늘 없으니 어머니 땅은 하늘을 낳으시고 아버지 하늘은 땅을 낳으십니다어머니는 하늘과 하느님 아버지의 모친이시고 아버지는 땅과 어머니의 아버지십니다.

성모님은 땅에서 난 예수땅에서 난 하느님의 어머니가 맞습니다그것을 부정하면 인간이 하늘에서 났다는 사실을 인정받지 못하게 됩니다.


강물은 흘러 바다에 이른다강과 바다는 다른 듯 보이지만 연결된 하나이다.

삶은 흘러 죽음에 이르니 삶과 죽음이 하나 아니던가어찌 굳이 나누어 보자 함인가.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박기호 신부
1991년부터 천주교 서울대교구 사제. 1998년 ‘소비주의 시대의 그리스도 따르기’를 위해 예수살이공동체를 만들어 실천적 예수운동을 전개했다. 소비주의 시대에 주체적 젊은이를 양성하기 위한 배동교육 실시했고, 5년 전 충북 단양 소백산 산위의 마을에서 일반 신자 가족들과 함께 농사를 짓고 소를 키우며 살아가고 있다.
이메일 : sanimal@catholic.or.kr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하느님도 공동체로 사셨다하느님도 공동체로 사셨다

    박기호 신부 | 2017. 06. 13

    저그 추기경님, 아까 가르쳐준 주기도문 뒷 쪽을 까먹어부렀어요

  • 기독교와 무슬림의 신은 다른가기독교와 무슬림의 신은 다른가

    박기호 신부 | 2017. 03. 24

    ‘인샬라!’는 ‘신께서 허락하신다면’

  • 사제서품을 받는 후배들아사제서품을 받는 후배들아

    박기호 신부 | 2017. 02. 24

    사제생활에 넘어질 수 있지만 주저앉지 말아야 합니다.

  • 하느님은 하느님일뿐!하느님은 하느님일뿐!

    박기호 신부 | 2017. 02. 05

    내가 믿는 믿음에 대한 반성  10년도 넘었을 건데, 터키 중서부 지방을 보름 동안 여행한 적이 있었습니다. ‘니데’ 라는 지방 소도시에서 민박을 했어요. 물론 무슬림들이지요. 그 가정의 대학3년, 고3, 초등 6년생인 3남매와 대화를 하는...

  • 우리시대 예수를 따른다는건 어떤것일까우리시대 예수를 따른다는건 어떤것일까

    박기호 신부 | 2016. 12. 02

    저는 국민의 의무와 국가보다 그리스도를 따르는 것이 더 큰 것이니 마땅히 평화의 왕이신 분을 따라 병역을 거부해야 하겠다고 말씀드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