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인간의 불안


‘모든 죄는 불안과 더불어 시작한다.

내게 길을 잃게 한 것은 불안이었다.‘


-키엘케골-


인간은 

자기 자신을 의식하기 전부터 불안을 의식하며,

본능적으로 불안과 고통과 불확실한 것을 싫어한다.

 

불안은 

인간이 자아의식을 하기 전부터 느끼는 원초적인 본능이며,

인간의 근본적인 감정이며 영원한 갈등이다.


인간은

내일을 위해 살고

미래를 위해 살기 때문에 불안하다.


인간은 

혼자라는 사실로, 

기득권을 잃어버릴 까 하여, 

타인에게 인정을 받지 못할 까 하여, 

자신의 중요함을 잃어버릴 까 하여, 

자연과 재난으로 인하여, 죽음과 내세로 인해, 

현실과 욕망의 괴리로 인하여, 자신의 모순으로 인하여, 

무지로 인하여, 사랑받지 못할까 하여 불안하며,

생존과 자존으로 인하여, 미래로 인하여 늘 불안하며,

자신이 이유를 모르는 불안을 가지고 살며,

그릇된 신념과 허황된 꿈으로 인하여, 

죄책과 양심으로 인하여,

항상 불안하다. 


불안을 없애는 길은

현제에 몰두하고 현제에 행복하려고 노력하고,

예술과 음악 독서에 몰두하고 사는 모습이며, 

감사와 기쁨과 신념 속에서 사는 삶이며 신앙의 삶은 감사와 기쁨에 사는 한 가지 길이다.  

진정으로 느끼는 감사와 기쁨의 삶은 우리의 가치관이 바뀔 때 가능하다.


인간의 모든 삶의 행위는 불안을 해소하기 위한 안전장치를 하기 위한 것이다.

인간이 신을 찾는 본능도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함이며,

신의 존재를 전지 전능자로 숭배하는 것도 불안을 해소하기 위한 것이다.

 

종교는 

인간의 불안으로 인하여 만들어 졌으며,

인간의 불안을 가장 많이 조종하고 이용한다.


불안은 

자각하는 삶을 사는 인간의 숙명이며,

죄책감과 함께 인간이 진리를 찾고 종교에 귀의하는 가장 중요한 이유가 된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677225
2398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40 seolbongchang 2017-12-16 1200
2397 일반 봉은사·동국대 인도철학불교학연구소, 세미나 개최 file garamyssi 2017-12-15 1142
2396 일반 우리를 부끄럽게 하는... imagefile yahori 2017-12-13 1676
2395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39 seolbongchang 2017-12-09 1277
2394 일반 가라 옛날이여 오라 새날이여 imagefile jjang84 2017-12-07 1470
2393 일반 함께가 소중하지요 imagefile yahori 2017-12-07 1827
2392 좋은 글 행복한 사진 진보와 보수는 2원론적 사고-34 [1] joochang 2017-12-07 1934
2391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38 seolbongchang 2017-12-04 1254
2390 좋은 글 행복한 사진 신념과 이념의 함정-33 [2] joochang 2017-12-02 1734
2389 일반 눈 오시고 비 오는 동안... imagefile yahori 2017-11-29 1793
2388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37 seolbongchang 2017-11-25 1447
2387 좋은 글 행복한 사진 교만과 자기도취는 우리가 역행하게-32 joochang 2017-11-23 2031
2386 일반 철모르는 어린이처럼 단순해지기 imagefile jjang84 2017-11-21 1628
2385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36 seolbongchang 2017-11-17 1583
2384 일반 떠나고, 헤어지면, 잊히기도 십상... imagefile yahori 2017-11-16 1672
2383 일반 세첸코리아에서 인도 성지순례단을 모집합니다~ lovelee71 2017-11-15 2055
» 좋은 글 행복한 사진 종교는 인간의 불안을 조종 이용하며-31 joochang 2017-11-12 1332
2381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35 seolbongchang 2017-11-11 1357
2380 일반 오늘도 저렇게 떠나가고... imagefile yahori 2017-11-08 2419
2379 일반 나뭇잎 러브레터 imagefile jjang84 2017-11-06 19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