벗님글방
휴심정의 멋진 벗님들이 전하는 나눔의 글 마당입니다.

못찾겠다 꾀꼬리 꾀꼬리

현장스님 2018. 01. 19
조회수 5683 추천수 0


조용필-.jpg


세상에서 가장 급한 것은 바로 자기 자신이 누구인지 찾는 일이다그런데 사람들은 진짜 급한 일은 잊어 버리고 중요하지도 않은 일로 바쁘다고 한다.

경봉 스님은 16세에 출가하여 35세에 깨달음을 얻었다고요한 방에서 촛불을 바라보고 앉아 있는데 갑자기 한줄기 바람이 불어와 촛불이 춤을 추었다그순간 활짝 마음이 열려 그 심경을 노래하였다.


내가 나를 온갖 것에서 찾았는데

눈앞에 바로 주인공이 나타났네

허허 이제 만나 의혹 없으니

우담발화빛이 온누리에 흐르는 구나.


그 뒤로 걸림 없는 지혜를 얻어 법석을 여니 극락암으로 사람들이 구름처럼 몰려들었다.

극락암을 찾아온 사람들에게 스님께서는 물으셨다극락에는 길이 없는데 어떻게 왔노?

큰스님 방에는 당신 붓글씨로 좌우명 한귀절을 써서 붙여 놓았다.


몇줄기 구름빛은

산봉우리로 피어 오르고

시냇물 소리는 난간에서 들린다.

고운 것은 미워하고 싫은 것은 즐거워 하도록 노력하련다

큰 활용은 미간조차 꿈쩍않는 것

야반삼경에 촛불춤을 볼지어다.


경봉스님-.jpg » 경봉 스님(1892~1982)


할 말이 있는 이는 10분 이내로 하고 나가도록 한다.

1980년대 초반 가수왕 조용필이 대마초사건으로 위안을 찾고자 큰스님을 찾아왔다.

머하는 사람이고? 노래하는 가숩니다그래 그러면 노래 한번 해보거래이구성진 노래 한가락이 암자에 울려 퍼졌다고놈 참 노래 잘한데이. 네 안에 꾀꼬리가 들었구나네 안에서 노래하는 꾀꼬리의 참주인이 누구인지 아느냐?

찾아보거라 누가 노래하는지?

네 안에서 노래하는 꾀꼬리를 찾으라는 말을 듣고 조용필은 말문이 막혀 산길을 내려갔다내려가는 길목에서 오도송처럼 가사가 터져 나왔다.


못찾겠다꾀꼬리 꾀꼬리 꾀꼬리

나는야 오늘도 술래

못찾겠다꾀꼬리 꾀꼬리 꾀꼬리

나는야 언제나 술래

어두워져 가는 길목에 서면 어린시절 술레잡기 생각이 날거야


대형가수 조용필의 히트곡 ‘못찾겠다 꾀꼬리의 탄생비화이다.


소금이 바닷물에서 나오지만

물에 들어가면 녹아 버린다.

봄이 오면 비바람으로 꽃이 피어나지만 비바람 때문에 꽃이 떨어진다.

여인의 몸에서 사람이 나오지만 여인 때문에 사람들은 쓰러진다.

노년의 큰스님이 시자들에게 들려준 경책의 말씀이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현장스님
아름다운 전남 보성 백제고찰 대원사 아실암에서 불자들을 맞고 있다. 대원사에 티벳박물관을 설립하여 티벳의 정신문화를 한국에 소개하고 있다. 티베트불교와 부탄을 사랑한다.
이메일 : amita1755@gmail.com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관음보살이 된 명성황후관음보살이 된 명성황후

    현장스님 | 2018. 02. 13

    관세음보살이 아기를 안고 있으면 송자관음이라 부른다.아들이없고 자식이 없는사람들이 관음에게 빌면 자식을 갖게 된다는 관세음보살 보문품에 따라 조성된 관음이다.지장보살이 아기를 안고 있으면 수자지장이라 부른다.수자지장은 낙태유산아의 영혼을...

  • 중노릇을 하는 이유중노릇을 하는 이유

    현장스님 | 2018. 01. 30

    진실로 그와 바꿀수 있는 즐거움이 있기 때문입니다

  • 괴로움은 세가지가 부족한 때문괴로움은 세가지가 부족한 때문

    현장스님 | 2018. 01. 08

    나의 말을 다른 이들이 귀 기울여 듣지않는 것은 쓸데 없는 말과 거짓말을 많이 했기 때문이다.

  • 24살에 오대산으로 출가한 순치황제24살에 오대산으로 출가한 순치황제

    현장스님 | 2017. 12. 17

    곳곳이 총림이요 쌓인것이 밥이거니 대장부 어디간들 밥세그릇 걱정하랴

  • 불행과 행복은 어디서 오나불행과 행복은 어디서 오나

    현장스님 | 2017. 11. 27

    불교 수행의 최고는 마음을 바꾸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