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2월

일 년 연두 달 중에
제일 키가 작지만

조금도 기죽지 않고 
어리광을 피우지도 않는다

추운 겨울과 
따뜻한 봄을 잇는

징검다리 역할
해마다 묵묵히 해낸다.

겨울이 아무리 길어도
기어코 봄은 찾아온다는 것

슬픔과 고통 너머
기쁨과 환희로 가는 길은

생각보다 그리 길지 않음을
가만가만 깨우쳐 준다

이 세상의
모든 살아 있는 것들이여

나를 딛고
새 희망 새 삶으로 나아가라고

자신의 등 아낌없이 내주고
땅에 바싹 엎드린

몸집은 작아도 마음은 
무지무지 크고 착한 달.

-정연복-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공지 일반 중앙일보 교보문고, 올해 인문서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imagefile 조현 2018-12-21 25555
공지 일반 조현의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북콘서트 초대 imagefile 휴심정 2018-12-03 30425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778001
2361 일반 추워질 모양입니다. imagefile yahori 2018-12-06 4132
2360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90, 追緣 seolbongchang 2018-12-02 2002
2359 일반 아프지 않으니까 괜찮은 건가요? imagefile jjang84 2018-11-30 9376
2358 일반 무슨 수로 아기를 낳고... imagefile yahori 2018-11-30 2234
2357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89 끝 seolbongchang 2018-11-24 1717
2356 일반 온 힘으로 imagefile jjang84 2018-11-23 5071
2355 일반 시레기도 매달아 놓았고... imagefile yahori 2018-11-23 3183
2354 일반 인문학 공동체 감이당 Street Zen 강좌 11월 27일 개강 image happybul 2018-11-21 1813
2353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88 seolbongchang 2018-11-16 2061
2352 일반 이렇게 "좋은 날"입니다 imagefile yahori 2018-11-16 2731
2351 일반 겨울에는 imagefile jjang84 2018-11-16 1548
2350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87 seolbongchang 2018-11-09 1829
2349 일반 비 그치고 나면... imagefile yahori 2018-11-09 2480
2348 일반 참행복을 찾아서 imagefile wonibros 2018-11-06 1995
2347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86 seolbongchang 2018-11-03 1859
2346 일반 "그 때"도 흔들리고 있지만... imagefile yahori 2018-11-02 2624
2345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85 seolbongchang 2018-10-26 1830
2344 일반 뽀로로를 닮고 싶다 imagefile jjang84 2018-10-26 1845
2343 일반 무서리 imagefile wonibros 2018-10-24 23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