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얼마 전에 여행을 갔다가 우연히 활을 쏠 기회를 얻었습니다.
어느 외국 관광지에서였는데 생각보다 활이 무겁더군요.
저는 그전에 한 번도 활을 쏴 본 적이 없고, 관심을 가져본 적도 없었습니다.

그런데 열 발을 쏴서 다 10점대를 맞췄습니다.
그곳 코치가 제게 선수냐고 묻더군요.
처음 쏴 봤다고 했더니 도저히 못 믿겠다고 했습니다.
이어서 같이 간 제 큰딸이 활을 쐈는데 다시 대부분 10점대를 맞췄습니다.
그랬더니 혀를 내두르면서
이제까지 관광객이 활을 쏴서 이런 적이 없었다고 합니다.

그다음에는 사격을 해봤습니다.
진짜 권총으로 실탄을 쏘는 것이었는데
이번에도 빗나가지 않고 거의 표적의 심장을 맞추었습니다.
제 딸도 또 그랬습니다.
그곳 코치가 자기 눈을 의심하더군요.
그 관광지에 소문이 나서 지나가던 사람들이 쳐다보고 한 적이 있습니다.

우리나라 선수들이 활을 잘 쏘고 사격을 잘 하지요.
누군가가 국가대표 코치에게 물었답니다.
  “어떻게 하면 활을 그렇게 잘 쏠 수 있습니까?”
  “자신으로부터 자신을 버려야만 잘 쏠 수 있다.”
  “자신을 버리면 누가 쏩니까?”
  “자신을 버리면 ‘그 무엇’이 대신 쏘며,
   활 쏘는 수련이 깊어지면 ‘그 무엇’이 무엇인지 알게 된다.”


우리 수련과정을 보는듯한 얘기였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공지 일반 중앙일보 교보문고, 올해 인문서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imagefile 조현 2018-12-21 25619
공지 일반 조현의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북콘서트 초대 imagefile 휴심정 2018-12-03 30497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778094
127 일반 기대하지 않은 선물 (명상편지 58) pumuri 2011-09-20 64680
126 일반 우주....(무심 38) pumuri 2011-08-17 63950
» 일반 자신을 버리면 나오는 "그 무엇" (목적있게 사는 법 39) pumuri 2011-08-19 63447
124 일반 일부를 깊이 알면 전체를 알 수 있다 (목적있게 사는 법 48) pumuri 2011-09-24 63421
123 일반 질투에서 시작되는 비극 (무심 46) pumuri 2011-09-14 62943
122 일반 자존심 건드리기 (무심 43) pumuri 2011-08-31 62854
121 일반 한마디 툭 (무심 44) pumuri 2011-09-05 624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