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그럼 ‘안다’라는 것은 대체 무엇일까요?
생각해 보면 ‘안다’라는 우리말이 상당히 막연합니다.
우리나라 사람들은 ‘안다’라는 단어를 상당히 후하게 씁니다.
신문 같은 것을 읽어서 지식을 좀 가지고 있어도 ‘안다’라고 표현합니다.
또 어떤 사람과 몇 번 만나서 차 마시고 식사하고 나면
‘나 그 사람 잘 알아’라고 표현합니다.

‘안다’라는 말이 참 애매하다는 것이지요.
조금 알아도 알고, 많이 알아도 알고…….
얼굴 생김새, 코가 어떻게 생겼는지 알아도 알고, 깨달아도 알고…….
하지만 이 둘 사이에는 엄청난 차이가 있습니다.

영어에서는 좀 더 명확합니다.
영어에서는 ‘안다’에 대해 ‘know’라는 표현을 쓰지요.
‘I know him’ 하면 그 사람에 대해 아주 많이 안다는 뜻입니다.
쉽게 말하면 그 사람의 몸을 안다는 것인데,
몸을 안다는 것은 상당히 많이 안다는 것이지요.
몸을 안다고 해서 코가 어떻게 생겼는지, 눈이 어떻게 생겼는지,
이런 것을 안다는 게 아닙니다.
그 사람을 경험했다는 뜻입니다.
‘I know him'이라고 표현하는 것은 아주 가까운 사이라는 얘기입니다.

그냥 많이 만난 사이라면 ‘meet’라고 표현합니다.
만나는 사이라는 뜻이지요.
그것보다 덜 안다 하면 ‘see'라고 표현합니다.
그냥 봤다, 오다가다 봤다, 이런 뜻입니다.

영어에서는 이렇게 분명하게 분화가 되어 있는데
우리말에서는 몇 번 만나도 알고, 깨달아도 알고……,
이렇게 막연하게 되어 있어서 사람들이 ‘안다’는 것에 대해 함정에 빠져 있습니다.

간단하게 정리하자면 여기에서‘안다’는 것은 ‘경험했다’는 것입니다.
책을 보고 알고, 오다가다 보고 만나고 알고, 이렇게 아는 것이 아니라
몸소 겪었다, 경험했다, 이런 것을 말합니다.
깨달음을 경험했다는 것이지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공지 일반 중앙일보 교보문고, 올해 인문서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imagefile 조현 2018-12-21 21251
공지 일반 조현의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북콘서트 초대 imagefile 휴심정 2018-12-03 25958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772247
2605 일반 받아들이지 못하는 이유 (무심 34) pumuri 2011-08-08 69137
2604 일반 유능한 사람 (무심 41) pumuri 2011-08-26 68577
2603 일반 전반적으로 나쁘면 비위장부터 (건강하게 사는 법 36) pumuri 2011-08-14 68279
2602 일반 인간에게 자유의지는 없나요?(목적있게 사는 법 33) [1] pumuri 2011-07-27 68212
2601 일반 소리 내면서 일하는 스타일 (무심 42) [1] pumuri 2011-08-29 67597
2600 일반 몸은 부분이 전체를 대표할 수 있다 (건강하게 사는 법 41) pumuri 2011-08-29 67302
2599 일반 우리가 잠시 빌려 사용하는 것들 (명상편지 54) [1] pumuri 2011-08-28 66488
2598 일반 경락은 기가 흐르는 길 (건강하게 사는 법 47) pumuri 2011-09-19 66481
2597 일반 2025년의 지구 - 의식주 pumuri 2011-11-23 66405
2596 일반 건강하게 사는 법 33. [1] pumuri 2011-07-25 66169
2595 일반 인간이 살아가는 목적은? (목적있게 사는 법 37) pumuri 2011-08-17 65701
2594 일반 처음부터 본성이 많이 드러나 있는 사람 (목적있게 사는 법 41) pumuri 2011-08-27 65685
2593 일반 내가 먼저 꿰어드리죠 (무심 37) pumuri 2011-08-16 65679
2592 일반 반짝반짝 빛나는 (명상편지 55) pumuri 2011-09-02 65520
2591 일반 우주만물은 진화하도록 창조되었다? (목적있게 사는법 38) pumuri 2011-08-17 65316
2590 일반 라이벌 (무심 45 ) pumuri 2011-09-11 65219
» 일반 안다는 것은 경험했다는 것 (목적있게 사는 법 47) pumuri 2011-09-18 65163
2588 일반 전반적으로 나쁘면 비위장부터 (건강하게 사는 법 37) pumuri 2011-08-17 65057
2587 일반 몸도 이름을 불러주면 좋아한다.(건강하게 사는 법 40) pumuri 2011-08-25 64975
2586 일반 눈물 나는 아침에 (명상편지 56) pumuri 2011-09-09 648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