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대한민국 국민여러분!

 

국민여러분께 강력한 제안 하나를 올리겠습니다.

국민여러분께 제안을 올리려는 이유는 대한민국 헌법제1조,2항에는 법치지향의 3가지 큰 개념이

명확히 규정되어 있습니다.


"대한민국의 주권은 국민에게 있고,모든 권력은 국민으로 부터 나온다."

즉,대한민국의 주권.국민.권력입니다.


필자가 대한민국 국민여러분께 태극기의 모양에 대해서 강력한 제안을 드리는 이유는,

대한민국이라는 나라를 구성하는 요소중(영토.국민.주권) 2가지가 포함되어 있고 또한 대한민국

최상위규범인 헌법제1조에 추상적이면서 구체적인 국민의 무한잠재성을 자랑스럽게 못박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현대 대한민국의 검.경.사법부의 헌법.법률의 적용과 집행은 국민들의 도덕윤리,상식의

원만하고 자율적인 소통에 못따라가는 모양새로 비춰집니다.


쉽게말해,현실에서는 미풍양속을 파괴하는 사태가(아동성추행,학생.부모들의 교사폭행)벌어지면 가해자가 크게 욕을 먹거나 수치스런 모욕을 당해야 정신을 차리고 미풍양속과 건전한 상식이

유지되는데,법에서는 미풍양속의 피해를 입은 사람이(가족등),파괴범인 가해자에게 공연히

욕설을 했다고,가해자에게 욕설을 미풍양속의 피해자를 모욕죄로 구속하거나 기소를 하여,법따로(공연히 사람을 모욕한 자는 1년이하의 징역이나~생략)현실따로의(건전한 사회상식이나 미풍양속에서는 아동성추행의 가해자나 학생.부모들의 교사폭행범은 욕설을 바가지로 얻어먹어야 당연한것으로 여김)괴리감이 생기고 법이 오히려 현실(미풍양속)을 파괴시키는 모순이 벌어지고 있는

실정입니다.(쉬운 예로 가정에서는 자녀들이 잘하면 칭찬하고 말썽을 부리면 나무라거나 회초리를

들때도 있고,공직자이든 일반직장인이든,업무능력이 좋으면 칭찬.승진을 하고 업무유린이나

실수가 잦으면 면박과 큰수모나 좌천을 당하는데,왜, 하필 국민들에게 가장 실용적이고 현실적

이어할 헌법과 법률에서만이 현실사회의 건전한 상식을 파괴시키는 무법천지와 같은 상황이

벌어지고 있습니까?(속된 말로 잠재변호인단(판.검사)과 현실 변호사단체의 "모욕죄존치"의

집단야합)

 

제가 국민여러분께 드리는 강력한 제안은,태극기 둥근원에 그어진 남북분단의 모양을 한반도

통일기의 모양(태극기 둥근 원에 그어진 가로"곡선"의 모양을 세로곡선"한반도통일기모양"으로

변경)으로 대한민국 정부에 강력히 청원해 주십사는 제안입니다.

간단히 말해서,태극기의 남북분단(가로곡선) 모양?을 한반도통일기의 모양(세로곡선)으로

변경하자는 것이 감히 저의 소견입니다.

 

태극원 위치뿐만이 아니라,건(우측상)곤(좌측하)리(반양:좌측상)감(반음:우측하)의 위치도
괄호안에 기재된 위치로 모두 바뀌어야 한다고 봅니다.
우연인지는 모르지만 태극기 둥근원에 그어진 가로곡선을 기준으로,현재의 대한민국이 남과 북의 한반도로 분단되어 있는데,태극기의 모양을 세로로(한반도통일기의 모양=세로곡선)변경하면,

한반도통일기의 모양되로 수월하고 조속한 한반도통일이 이뤄지지 않을까? 하는 희망이 저의

짧은 소견이자,대한민국국민들의 가장큰 염원이리라 봅니다...

 

태극원 위치를 본래 가로에서 아래처럼 세로로 변경하고,태극기 직사각형 바탕은 동일하게

유지하면서,건곤감리 위치도 아래 모습과 같이 변경하자는것이 필자의 소견입니다.

 

국가의 중대사를 논하는 것이니,필자의 태극기변경안에 대하여 눈밝은 선배제형들의 교정의견을

기다립니다...        

 

 994C15425AF386F432AB6A                                           
                     

                                             대종교천지인사랑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공지 일반 중앙일보 교보문고, 올해 인문서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imagefile 조현 2018-12-21 22701
공지 일반 조현의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북콘서트 초대 imagefile 휴심정 2018-12-03 27568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773956
2486 일반 간이식을 포기한 절망 속에 찾아온 희망, 잠든 간암 image [1] 한정호 2009-01-04 19698
2485 일반 주관이 뚜렷해 남들과 섞이지 못합니다 [1] anna8078 2011-10-17 19495
2484 일반 모세는 왜 십계명 돌판을 던져 깨버렸나? [2] unmunsan2 2011-12-13 19369
2483 일반 ‘예수’는 보수적이고, ‘그리스도’는 진보적인가 imagefile guk8415 2012-04-04 19336
2482 일반 죽음, 준비할수록 삶은 향기로워져 imagefile [3] kimja3 2012-07-09 19334
2481 일반 말씀이신 하나님, 말(씀)많은 목사 / 기독교사상 sano2 2011-09-28 19319
2480 일반 김기석과 손석춘의 대화 - 우리는 지지 않는다 imagefile [1] anna8078 2011-09-15 19245
2479 일반 인도 신화의 바다 헤험친 박경숙 박사 image [2] 조현 2012-09-15 18999
2478 일반 더위 없으면 환한 꽃빛도 없었을까요? imagefile [2] anna8078 2012-07-25 18660
2477 일반 김기석과 손석춘의 대화 - ‘원죄’의 원죄와 새로운 사회 imagefile anna8078 2011-08-11 18622
2476 일반 어느 신학생이 영화 노아를 보고 나서 imagefile [11] nozle00 2014-03-25 18385
2475 일반 결혼이 지옥이었어요 imagefile [1] yahori 2012-07-20 18366
2474 좋은 글 행복한 사진 내연산 자락에 내려앉은 봄 image 배통 2009-02-20 18158
2473 일반 발달장애 초딩 아들, 대안학교 보내야 할까요 anna8078 2012-06-13 17942
2472 일반 폭력 휘두르던 아버지 마지막 당부 imagefile [2] kimja3 2012-05-30 17883
2471 일반 아래 dhsmfdmlgodqhr님에게 마더쇼크 영상 함께 나눕니다 anna8078 2012-07-05 17668
2470 일반 하나님을 섬기는가? 돈을 좇는가? imagefile anna8078 2012-08-06 17644
2469 일반 소권괴초 imagemoviefile [3] ujanggum 2014-02-19 17629
2468 일반 도올선생, 기독교계의 아웃사이더? image [3] minting20 2011-11-29 17365
2467 일반 “스님, 저도 서방정토에 태어나고 싶어요” imagefile [1] kimja3 2012-08-27 172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