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자연에 대해 안다는 것은
나와 같이 생명을 받은 존재라는 것을 아는 것입니다.
저절로 생겨난 것이 아니라,
필요에 의해서 창조된 생명체라는 것을 아는 것이지요.

길을 가다가 심심풀이로 나뭇가지 하나씩 부러뜨리기도 하는데,
업이 되는 일입니다.
만일 지나가던 사람이 괜히 팔 한 짝을 뚝 부러뜨리면 어떻게 될까요?
아프겠지요? 비명을 지르고요.
마찬가지로 풀 한 포기도 밟거나 꺾으면 아프다는 것입니다.

나와 같은 생명체입니다.
지금 그 자리에 있을 뿐이지 귀한 존재입니다.

나무끼리 너무 붙어 있으면 솎아낼 수도 있고,
다른 곳으로 옮겨 심다가 죽일 수도 있는데,
그럼 그게 다 죄인가? 그렇지는 않습니다.
어떤 마음으로 했느냐가 중요합니다.
나무가 그 자리에 있는 것이 이롭지 않아서 옮겼다면,
옆의 나무를 살리기 위해 솎아냈다면, 죄가 아닙니다.
그냥 심심해서 베었다면 죄가 되고요.

지나가다가 풀을 밟을 수도 있습니다.
그 풀이 그 자리에 있었기 때문이지요.
그런 경우 길을 내주기 위해 정리하는 것은 좋습니다.
그러나 심심해서 괜히 풀을 짓이기고 밟는 것은 업입니다.
같은 행동을 해도 어떤 마음으로 했는가에 따라
업이 될 수도 있고 안 될 수도 있다는 것입니다.

들꽃이 예뻐서 편찮으신 어머니께 꺾어다 드렸습니다.
어떤 마음으로 했는가? 좋은 마음이지요.
꽃을 차로 만들어서 나도 마시고 다른 사람에게도 주고 싶어서 꺾었습니다.
이것도 좋은 마음입니다.
식물이 가장 좋아하는 것은 좋은 사람에게 보탬이 되는 것입니다.
어차피 죽을 수밖에 없는데
좋은 사람이 자신을 꺾어서 차를 만들어 마시면
그 식물로서는 참 영예로운 일이지요.

그런데 누구와 싸워서 화가 났다,
그래서 지나가다가 풀을 뽑아서 질겅질겅 씹고 버렸다 하면
그 풀의 입장에서는 참 슬픈 일입니다.
어쩌다 태어나서 아무 이유도 없이 무차별 공격을 당한 것입니다.
누가 괜히 화풀이 삼아 나한테 돌을 던졌다면 억울하고 분하겠지요?
그것과 마찬가지입니다.
다 그런 의사를 가지고 있다는 것입니다.

마찬가지로 광물이나 동물도 나와 같은 생명입니다.
지금은 흙이 되어야 하는 인연이니까 흙인 것이고,
돌이 되어야 하는 인연이니까 돌로 있는 것이지,
언젠가는 고등동물이 될 수도 있는 대상입니다.
그러므로 생명을 귀하게 여기고 존중해야 하는 것입니다.

한번은 바다에서 배를 타고 가고 있는데,
먹을 것을 던져 주니까 어디선가 갈매기들이 순식간에 날아오더군요.
계속 따라오면서 바다에 던져지는 먹이를 건져 먹더군요.
물보라가 치고 파도가 쳐도 바다 속에 들어가서 건져냅니다.
갈매기의 시력이 인간의 8배라고 합니다. 참 뛰어나지요.
인간에 비기겠습니까?
낚아채서 먹고, 또 순식간에 딴 데 가서 낚아채고 하더군요.
대단하지요. 어떤 면에서는 인간보다 낫습니다.

남사고 선인은 그렇게 오소리를 통해서 알았다는 것입니다.
오소리의 행태를 보면서 인간과 똑같다는 것을 안 것입니다.
사람이 사는 것과 오소리가 사는 것이 같고,
호흡을 통해서 연명하는 것이 같고…….

자연에 대해 깨닫는다는 것은 이렇게 다 똑같다는 것을 아는 것입니다.
나와 같은 생명이라는 것, 귀한 존재라는 것이지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공지 일반 중앙일보 교보문고, 올해 인문서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imagefile 조현 2018-12-21 21583
공지 일반 조현의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북콘서트 초대 imagefile 휴심정 2018-12-03 26349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772687
2565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90, 追緣 seolbongchang 2018-12-02 1806
2564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80 seolbongchang 2018-09-21 1809
2563 일반 방기연소장과 함께하는 ‘명상 기반 심리상담’ 강좌 무료 개설 imagefile foxlike1229 2019-09-03 1817
2562 일반 산 넘고 물 건너를 우리가 압니다 imagefile yahori 2019-01-18 1825
2561 일반 장작 패기 imagefile wonibros 2018-07-20 1827
2560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79 [1] seolbongchang 2018-09-15 1831
2559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27 seolbongchang 2017-09-17 1834
2558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56 seolbongchang 2018-04-08 1834
2557 좋은 글 행복한 사진 인성은 타인을 배려 존중 이해 하는것-52 joochang 2018-06-08 1834
2556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88 seolbongchang 2018-11-16 1837
2555 좋은 글 행복한 사진 위계사고 는 조종 착취 부패의 도구-35 joochang 2017-12-17 1839
2554 일반 한겨울의 성탄절 imagefile yahori 2017-12-25 1842
2553 일반 마음속으로 떠나는 여행 <SATI 수행 여름캠프> amapola211 2019-06-29 1868
2552 일반 무슨 수로 아기를 낳고... imagefile yahori 2018-11-30 1870
2551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39 seolbongchang 2017-12-09 1871
2550 일반 소중한 보물 imagefile wonibros 2018-04-12 1873
2549 좋은 글 행복한 사진 자아만족 초월할수 있나..-40 joochang 2018-02-06 1882
2548 좋은 글 행복한 사진 인간은 자유함, 행복, 자아만족을 위해 존재하나-85 joochang 2019-09-27 1886
2547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54 seolbongchang 2018-03-25 1888
2546 일반 용수스님의 렛고 명상프로그램 file binhanl 2018-05-10 18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