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능력도 있고 대인관계도 무난하되 그 일하는 스타일이 소리 내면서 하는 사람이 있습니다. '내가 여기 있다. 내가 이런 일을 했다' 하면서 자신이 한 일을 내세우고 옆 사람을 깔아뭉갭니다. 상당히 인격적이지 못한 태도입니다. 그릇이 작다고 할까요.
스스로 생각해 볼 때 '나는 내가 하는 일을 끊임없이 과시해야 된다. 비판하기를 좋아한다. 그래야만 직성이 풀린다' 하는 사람은 그릇이 작은 사람입니다.
그릇이 큰 경우에는 상대방의 결점을 지적하는 대신 보충하고 채워줍니다. 그러면서 남들이 알아주는 것이 되어야지, 일은 요만큼 하고서 말을 더 많이 하고 과시하는 것은 '나는 그릇이 작다' 고 하는 것과 같습니다.

능력이 부족한 사람이 있으면 소리 없이 도와주십시오. 그걸 상대방도 알고 다른 사람도 압니다. 그런데 그걸 끊임없이 지적하고 '나는 이만큼 잘한다' 고 과시하면 일을 해주고도 결국은 다 까먹는 결과가 됩니다.
매일 저녁 정리하는 시간을 가지십시오. 하루의 생활을 반성하면서, '내가 나를 드러내려고 했는가? 남을 깔아뭉개려고 했는가?' 를 점검하십시오. 소리 없이 남의 결점을 보충해 주면서 있는 듯 없는 듯한 것이 가장 이상적인 사회인의 자세입니다. 스스로 돌아 보시고, 아니라면 고치도록 노력하십시오.

* 무심 86~87쪽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공지 일반 중앙일보 교보문고, 올해 인문서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imagefile 조현 2018-12-21 17788
공지 일반 조현의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북콘서트 초대 imagefile 휴심정 2018-12-03 22382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764806
2595 일반 받아들이지 못하는 이유 (무심 34) pumuri 2011-08-08 68864
2594 일반 유능한 사람 (무심 41) pumuri 2011-08-26 68247
2593 일반 인간에게 자유의지는 없나요?(목적있게 사는 법 33) [1] pumuri 2011-07-27 67947
2592 일반 전반적으로 나쁘면 비위장부터 (건강하게 사는 법 36) pumuri 2011-08-14 67927
» 일반 소리 내면서 일하는 스타일 (무심 42) [1] pumuri 2011-08-29 67357
2590 일반 몸은 부분이 전체를 대표할 수 있다 (건강하게 사는 법 41) pumuri 2011-08-29 67078
2589 일반 경락은 기가 흐르는 길 (건강하게 사는 법 47) pumuri 2011-09-19 66258
2588 일반 우리가 잠시 빌려 사용하는 것들 (명상편지 54) [1] pumuri 2011-08-28 66254
2587 일반 2025년의 지구 - 의식주 pumuri 2011-11-23 66070
2586 일반 건강하게 사는 법 33. [1] pumuri 2011-07-25 65866
2585 일반 처음부터 본성이 많이 드러나 있는 사람 (목적있게 사는 법 41) pumuri 2011-08-27 65481
2584 일반 내가 먼저 꿰어드리죠 (무심 37) pumuri 2011-08-16 65466
2583 일반 인간이 살아가는 목적은? (목적있게 사는 법 37) pumuri 2011-08-17 65436
2582 일반 반짝반짝 빛나는 (명상편지 55) pumuri 2011-09-02 65274
2581 일반 우주만물은 진화하도록 창조되었다? (목적있게 사는법 38) pumuri 2011-08-17 65108
2580 일반 라이벌 (무심 45 ) pumuri 2011-09-11 65012
2579 일반 안다는 것은 경험했다는 것 (목적있게 사는 법 47) pumuri 2011-09-18 64966
2578 일반 전반적으로 나쁘면 비위장부터 (건강하게 사는 법 37) pumuri 2011-08-17 64851
2577 일반 몸도 이름을 불러주면 좋아한다.(건강하게 사는 법 40) pumuri 2011-08-25 64801
2576 일반 눈물 나는 아침에 (명상편지 56) pumuri 2011-09-09 646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