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마음만 쉬기로 했는데 몸도 두고 갑니다

일반 조회수 9875 추천수 0 2008.03.24 14:05:43

어려서 여름방학에 시골 외갓집에 가있을 경우 또래들과 놀기는 좋은데 밥 때가 되면

걱정이다 먹을것이 많이 있지 않고 또한 입맛에도 잘 맞지 않아서....

그러나 찬우물가에 꽁보리밥과 반찬이라고는 고추와 된장 밖에 없는데 어린 아이들 네 댓명이서 시원한 우물을 길러 말아서 먹은 기억은  그때 처럼 물이 맛있고 밥이 맛있고 고추가

맛있었던 기억은 그때밖에 없었다.

그맛의 원천은 친한 또래 친구도 아니요 꽁보리밥도 아니요 더욱이 고추는 아니었으리라

요즘도 세계각지를 돌면서 또한 국내 각지를 다니면서 어린추억의 그 맛~있는 물맛을

다시 먹을 수가 없는 것이 넘 아쉽다

그러던 것이 최근 조현기자의 사랑방 옆에 있는 우물가가 진정한 예전 그 맛과 향수를

자아내주지 않을까 기대합니다.조현기자의 17일간의 나를 찾아 떠나는 여행을 읽고 가족끼리    호두마을에서 위파사나 수양을하고 또 여기휴심정에 멀리 멕시코에서 사는 교민도 깨달음을 느끼니 이우물가에 넘많은 사람이 찾아 와 물이 마를까 걱정이 됩니다

 명철 올림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공지 일반 중앙일보 교보문고, 올해 인문서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imagefile 조현 2018-12-21 19647
공지 일반 조현의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북콘서트 초대 imagefile 휴심정 2018-12-03 24283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768557
2599 일반 [봉암사 여행신청] 따스한 봄햇살을 담은 여행… 彬δ 2008-03-21 11019
2598 일반 [봉암사 여행신청] 바오밥나무 2008-03-21 8406
2597 일반 [봉암사 여행신청] 남편과 함께 … 인수니 2008-03-21 8656
2596 일반 아주 좋은 기회였는데....... 꼴통이 2008-03-23 10761
» 일반 마음만 쉬기로 했는데 몸도 두고 갑니다 제임스오 2008-03-24 9875
2594 일반 봉암사에 함께 가고 싶습니다. 작은샘물 2008-03-26 9340
2593 일반 [봉암사 여행신청] 무문관을 꼭 경험해보고 싶습니다. 연화여인 2008-03-26 10318
2592 일반 봉암사 백운대 2008-03-27 7396
2591 일반 [봉암사 여행신청]봉암사에서 월봉토굴이 보이나요? 놀란토끼 2008-03-28 11444
2590 일반 [봉암사 여행신청] gudaero 2008-03-28 8641
2589 일반 [봉암사여행] 꼭 가보고 싶군요. 꽃섬 2008-03-29 8301
2588 일반 봉암사 여행신청 sds백경무착 2008-04-01 10387
2587 일반 태백산 도솔암을 만나다 쟁이쟁이 2008-04-02 8885
2586 일반 [봉암사여행신청] -멍석깔고 앉아 선문선답.. 가람달빈달 2008-04-02 9754
2585 일반 성불하신 능허 거사 소개 아제보리 2008-04-02 15921
2584 일반 (봉암사 여행신청합니다)- 대구에서 하꼬방 2008-04-03 9361
2583 일반 여행신청 무니맘 2008-04-04 10438
2582 일반 좋은 공간 되소서. 봉암사 여행신청 송파의외로운별 2008-04-07 7574
2581 일반 봉암사 여행 신청 쨔스 2008-04-07 8650
2580 일반 봉암사 여행신청 감송향 2008-04-07 99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