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엄마가 뿔났다

일반 조회수 7247 추천수 0 2009.01.14 00:51:18
나조국사랑

엄마가 뿔났다. 피자헛

 

지난 1월5일 저는 아들과 함께 롯데시네마에서 영화를 보기 위해 극장을 갔는데 원하는 영화가 1월8일이라 보지를 못하고 이왕에 나온김에 피자헛으로 갔습니다. 그리고 여러 가지 음식을 주문하여 먹었습니다. 그러나 저는 피자가 느끼하여 스파게티를 추가로 주문하여 먹었는데 먹다 보니까 음식에 이상한 벌레가 있는 것입니다.

그래서 직원을 불러 벌레인 것을 확인하고 직원은 “본사에 보내 검증하고 4일정도 연락을 준다.” 고 하였습니다. 그런데 9일에 본사 총관리자에게 연락이 왔는데 저는 잠실에서 친구를 만나고 있는 중이라 받지를 못하고 나중에 전화를 하였습니다.

그런데 본사에서는 벌레가 맞은데 몇 월경에 활동하는 것이라고 알려주었는데, 소음 때문에 잘못 들었습니다. 그래서 집에 와서 다시 확인하기 위해 전화를 하여 벌레가 무슨 벌레이며, 언제 것인지 확인하였지만 본사에서는 이미 알려 주었으니까 알려 줄 필요가 없다고 하였습니다. 그리하여 본인은 “왜 알려주지 않으냐!”고 따져 물어보았지만 끝내는 알려주지 않아 어물정 넘어가려고 하여 저는 “이 내용을 적어 사이트에 올려도 되겠죠”라고 물어보았습니다. 그런데 본사 직원은 “그러면 법적으로 하겠다.”고 하였고 또한 “저에게 지금 협박을 하십니까?”고 물어보아 저는 “이 내용을 올려도 되겠냐고 물어 보았지 협박입니까?”고 하였습니다.

그 후로 연락이 없어 저는 이렇게 밖에 알릴 수밖에 없고 저는 벌레를 먹을 수 없습니다.

또한 저의 권리로서 시민에게 알리려 합니다.

@4d4e81d3f9219886bcadb3dc9b503f82@a*@4d4e81d3f9219886bcadb3dc9b503f82@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일반 중앙일보 교보문고, 올해 인문서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imagefile 조현 2018-12-21 25620
공지 일반 조현의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북콘서트 초대 imagefile 휴심정 2018-12-03 30499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778094
150 일반 가난이 살려낸 것들 5 - 오일장 흙손 2009-02-19 8619
149 좋은 글 행복한 사진 내고향 image 배통 2009-02-15 7564
148 일반 "나와 나타샤와 흰당나귀", 그리고 삶은 참 위대하다. 강목어 2009-02-15 8938
147 일반 낙타와 바늘귀 트윈원 2009-02-12 8253
146 일반 유혹 트윈원 2009-02-11 8158
145 일반 우물과 텃밭이 있는 토담집에서 살다 - 둘,셋(새글) [2] 흙손 2009-02-04 8071
144 일반 우물과 텃밭이 있는 토담집에서 살다 - 하나 흙손 2009-02-04 7570
143 일반 남신과 여신에 관한 담론 트윈원 2009-02-02 8517
142 일반 알베르 까뮈의‘이방인’을 읽고 트윈원 2009-02-02 13994
141 좋은 글 행복한 사진 참꽃피는 내고향 image [1] 배통 2009-01-14 10009
» 일반 엄마가 뿔났다 나조국사랑 2009-01-14 7247
139 일반 예수를 상실한 교회 [1] 트윈원 2009-01-13 9203
138 일반 동정녀 탄생의 현대적 의미 [1] 트윈원 2009-01-13 11442
137 좋은 글 행복한 사진 구름에 달가듯이 image 배통 2009-01-10 8297
136 일반 다양한 빛깔, 그 어울림과 하나의 미학 트윈원 2009-01-08 6346
135 일반 연상기억은 이렇게 한다 (1~6) 연상달인 2009-01-02 7903
134 일반 오랫만에 들러보니.. 네페르티티 2008-12-31 7154
133 일반 인도스님을 존경합니다. [1] 윤한식 2008-12-30 9104
132 일반 조현 기자님의 신간 <울림-우리가 몰랐던 이 땅의 예수들> image 김민기 2008-12-26 10979
131 일반 하늘이감춘땅 석불암 대정스님 모친 1주기 1월15일 조현 2008-12-26 78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