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옛날 직장에서 상관이 어느 날 그러더군요. 여성개발원이 누구 코를 꿰면 잘 돌아갈지 생각해 봤더니 제 코를 꿰면 돌아가겠더랍니다. 그런데 꿰기가 좀 어렵겠다는 생각이 들었답니다.
제가 그 말을 듣는 순간에 '아, 그럼 제가 코를 꿰어드리죠' 그랬습니다. 왜냐? 그 사람이 솔직하게 얘기를 하고 있고 잘 하려고 애쓰고 있으니까.
그렇게 한 번 코를 꿰어주는 것도 멋지지 않습니까? '어디 내 코를 꿰나 두고 보자' 하는 것보다, 맘에 안 들더라도 상대방을 약자라고 생각하고 내가 먼저, '아, 그럼 꿰어드리죠' 할 수 있어야 되는 겁니다.
제가 뭐 그분이 개인적으로 좋아서 그랬나요. 대의를 위해서 그랬던 것입니다. 그럴 줄도 아셔야 됩니다. 괜히 고집 부릴 필요가 없습니다. 그렇게 좀 비켜 주십시오.

* 무심 78~79쪽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공지 일반 중앙일보 교보문고, 올해 인문서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imagefile 조현 2018-12-21 19095
공지 일반 조현의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북콘서트 초대 imagefile 휴심정 2018-12-03 23687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767753
10 일반 탁기는 먼지 같은 것 (건강하게 사는 법 49) pumuri 2011-09-30 84538
9 일반 탁기(濁氣)는 먼지 같은 것 pumuri 2011-10-02 79364
8 일반 2025년의 지구 - 의식주 pumuri 2011-11-23 66250
7 일반 행복 예매권 (명상편지 61) pumuri 2011-11-23 61634
6 일반 배출하지 못하면 병이 된다 (건강하게 사는 법 53) pumuri 2011-11-30 45921
5 일반 어떻게 대화하게 되었나? image pumuri 2011-11-30 44109
4 일반 스스로 돌아보세요!(무심 54) pumuri 2011-12-05 46322
3 일반 스스로 돌아보세요 (무심 54) pumuri 2011-12-07 32783
2 일반 머리에서 마음. 그리고 온몸으로... (목적있게 사는 법 54) pumuri 2011-12-13 44713
1 일반 탁기를 빼는 다섯 가지 방법(건강하게 사는 법 54) pumuri 2011-12-13 465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