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죽을 때 후회하는 5가지
① 내뜻대로 살걸
② 일 좀 덜 할걸
③ 화 좀 더 낼걸
④ 친구들 챙길걸
⑤ 도전하며 살걸

 

만일 오늘이 삶의 마지막날이라면 무엇을 후회하게 될까? 돈이나 명예 따위가 아니라는 건 알겠지만 구체적인 답이 떠오르지 않는다면, 임종의 순간을 미리 맞았던 타인들의 ‘깨달음’을 참고하는 것도 한 방법이다. 영국 <가디언>은 1일 최근 영어권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책 <죽을 때 가장 후회하는 다섯가지>를 소개했다. 오스트레일리아에서 말기환자들을 돌봤던 간호사 브로니 웨어가 블로그에 올렸던 글을 모아 펴낸 책이다.

 

이 간호사는 수년간 말기환자 병동에서 일하며 환자들이 생의 마지막 순간에 보여준 ‘통찰’을 꼼꼼히 기록했다. 그가 지켜본 사람들은 임종 때 경이로울 정도로 맑은 정신을 갖게 됐는데, 저마다 다른 삶을 살았던 사람들이지만 놀랍게도 후회하는 것은 거의 비슷했다.

 

가장 큰 회한은 ‘다른 사람들의 기대에 맞추지 말고, 스스로에게 진실한 삶을 살 용기가 있었더라면’ 하는 것이었다. 사람들은 삶이 끝나갈 때쯤 돼서야 얼마나 많은 꿈을 이루지 못했던가 ‘명확하게’ 볼 수 있었다. 그리고 어떤 것을 하거나 하지 않기로 한 자신의 ‘선택’ 때문에 꿈의 절반조차 이루지 못한 채 죽어야 한다는 것을 부끄러워했다.

 

‘일 좀 덜 할걸’ 하는 후회는 ‘모든 남성’에게서 나타난 공통점이었다. 그들은 회사에서 쳇바퀴를 도느라 아이들의 어린 시절과 배우자와의 친밀감을 놓친 것을 ‘깊이’ 후회하고 있었다.

죽기 전에 후회하지 않으려면 ‘감정’을 표현하는 연습을 하는 것이 좋겠다. 임종을 앞둔 사람들은 다른 사람들과 평화롭게 살기 위해 자신의 감정을 억누른 ‘부작용’을 지적했다. 그들은 솔직한 감정을 표현하지 못해 내면에 쌓인 냉소와 분노가 ‘병’을 만들었다고 여겼다.

 

사람들은 또 임종 직전에야 ‘오랜 친구’의 소중함을 깨닫곤 했다. 하지만 막상 그땐 친구들의 연락처도 수소문할 수 없는 경우가 많았다.

 

마지막으로 스스로를 좀더 행복하게 놔두지 않은 것도 큰 아쉬움으로 남았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크게 웃고 삶의 활력소를 찾고 싶었다는 걸 깨닫고 이 세상을 떠났다.

 

전정윤 기자 ggum@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공지 일반 중앙일보 교보문고, 올해 인문서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imagefile 조현 2018-12-21 22706
공지 일반 조현의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북콘서트 초대 imagefile 휴심정 2018-12-03 27576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773967
2218 일반 이곳은 뭐하는 곳인가? [1] 땅끝촌넘 2008-01-02 15645
2217 일반 지구의 절규, 마음의 절규 imagefile anna8078 2011-11-17 15598
2216 일반 삐에르 떼이야르 드 샤르댕의 사상 입문서 [3] repent00 2012-09-19 15568
2215 일반 자본과 노동! repent00 2013-04-06 15449
2214 일반 함세웅 신부 은퇴 미사 imagefile [1] 휴심정 2012-08-27 15358
2213 일반 앗. 사이트 오픈을 축하드립니다. image [1] 미야 2008-01-02 15319
2212 일반 좋은 엄마란... dhsmfdmlgodqhr 2012-07-05 15250
2211 일반 “시장의 인간화·보통사람들 ‘성화’ 이뤄져야 새 세상” imagefile [2] 휴심정 2012-04-23 15185
2210 일반 세대를 아우르는 다정한 멘토 혜민스님 - Dear 청춘 movie 휴심정 2012-05-29 15152
2209 일반 히말라야에서 온 청전스님 인터뷰 기사 image [4] 조현 2011-09-26 15139
2208 일반 <왜 용서해야 하는가>... 용서가 필요한 사람은 바로 나 자신이기 때문에 [1] loongrun 2015-12-04 15081
» 일반 남자들이 죽을 때 후회하는 5가지 [1] 조현 2012-02-03 15054
2206 일반 시작과 끝을 알 수 없는 극단적 종교갈등이 갖고 있는 파괴성... 영화 <그을린 사랑>... imagefile [2] hyuri4you 2011-07-25 15031
2205 일반 안경벗지마 !! 장기하! imagefile hyuri4you 2011-08-15 15011
2204 일반 위대한 조비알리스트2 - 울고있는 진인편 imagemoviefile [7] ujanggum 2014-05-21 15001
2203 일반 말복, 그리고 입추 imagefile anna8078 2012-08-07 14978
2202 일반 CBS 이명희입니다. [1] 이명희 2008-01-10 14972
2201 일반 한국판 <월든>, <산위의 신부님> image [2] 조현 2011-10-16 14862
2200 일반 일본에서 그리스도인으로 산다는 것 imagefile [3] wonibros 2012-07-20 14859
2199 일반 석천암에서 [1] 무를찾아서 2008-01-26 14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