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그렇다면 인간의 자유의지는 없는 것인지요?

자유의지라는 것은 선택권을 준 것인데, 사람마다 다릅니다.
어떤 사람은 스케줄을 받아 나올 때
정해진 길 95%에 선택권 5%를 가지고 나오고,
어떤 사람은 50:50으로 정해진 길 50%에 선택권 50%를 가지고 나옵니다.
이 경우 아슬아슬하게 곡예 하듯이 가는 스케줄입니다.

종교 지도자나 천재 예술가 등 사명을 가지고 태어난 사람은
너무 많은 변수가 있으면 일을 그르치기가 쉬우므로
변수, 즉 자유의지는 5%만 가지고 태어납니다.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같은 사람들을 보면
태어나서부터 자기 길을 알아서 이탈을 하지 않고 쭉 그 길로 내닫습니다.
태어날 때 이미 길을 정해서 나온 것이지요.

반면에 어떤 사람은 위태위태한 상황으로 내려와서 한참을 헤매다가,
생이 끝날 무렵에야 자기 길을 알아서 가기도 합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공지 일반 중앙일보 교보문고, 올해 인문서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imagefile 조현 2018-12-21 24987
공지 일반 조현의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북콘서트 초대 imagefile 휴심정 2018-12-03 29903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777209
9 일반 맑은 기운, 탁한 기운 (건강하게 사는 법 48) pumuri 2011-09-26 90163
8 일반 우리 주위의 천사들 (명상편지 59) pumuri 2011-09-27 72978
7 일반 하루 한 가지 (무심 49) pumuri 2011-09-28 79330
6 일반 인간에 대해 안다는 것 (목적있게 사는 법 49) [2] pumuri 2011-09-29 73281
5 일반 탁기는 먼지 같은 것 (건강하게 사는 법 49) pumuri 2011-09-30 85035
4 일반 탁기(濁氣)는 먼지 같은 것 pumuri 2011-10-02 79735
3 일반 스스로 돌아보세요!(무심 54) pumuri 2011-12-05 46608
2 일반 내 안에서 행복하라 imagefile anna8078 2012-05-25 14883
1 일반 똥 눌 때 똥 누고, 밥 먹을 때 밥 먹고 image [1] anna8078 2012-06-20 162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