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능력도 있고 대인관계도 무난하되 그 일하는 스타일이 소리 내면서 하는 사람이 있습니다. '내가 여기 있다. 내가 이런 일을 했다' 하면서 자신이 한 일을 내세우고 옆 사람을 깔아뭉갭니다. 상당히 인격적이지 못한 태도입니다. 그릇이 작다고 할까요.
스스로 생각해 볼 때 '나는 내가 하는 일을 끊임없이 과시해야 된다. 비판하기를 좋아한다. 그래야만 직성이 풀린다' 하는 사람은 그릇이 작은 사람입니다.
그릇이 큰 경우에는 상대방의 결점을 지적하는 대신 보충하고 채워줍니다. 그러면서 남들이 알아주는 것이 되어야지, 일은 요만큼 하고서 말을 더 많이 하고 과시하는 것은 '나는 그릇이 작다' 고 하는 것과 같습니다.

능력이 부족한 사람이 있으면 소리 없이 도와주십시오. 그걸 상대방도 알고 다른 사람도 압니다. 그런데 그걸 끊임없이 지적하고 '나는 이만큼 잘한다' 고 과시하면 일을 해주고도 결국은 다 까먹는 결과가 됩니다.
매일 저녁 정리하는 시간을 가지십시오. 하루의 생활을 반성하면서, '내가 나를 드러내려고 했는가? 남을 깔아뭉개려고 했는가?' 를 점검하십시오. 소리 없이 남의 결점을 보충해 주면서 있는 듯 없는 듯한 것이 가장 이상적인 사회인의 자세입니다. 스스로 돌아 보시고, 아니라면 고치도록 노력하십시오.

* 무심 86~87쪽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공지 일반 중앙일보 교보문고, 올해 인문서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imagefile 조현 2018-12-21 25185
공지 일반 조현의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북콘서트 초대 imagefile 휴심정 2018-12-03 30072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777547
43 일반 심포삼초 강화 운동요법 (건강하게 사는 법 34) pumuri 2011-08-10 96812
42 일반 맑은 기운, 탁한 기운 (건강하게 사는 법 48) pumuri 2011-09-26 90186
41 일반 목적있게 사는 법 31 pumuri 2011-07-05 89067
40 일반 12월을 어떻게 보내야 할까? (명상편지 53) pumuri 2011-08-20 87978
39 일반 탁기는 먼지 같은 것 (건강하게 사는 법 49) pumuri 2011-09-30 85047
38 일반 탁기(濁氣)는 먼지 같은 것 pumuri 2011-10-02 79743
37 일반 하루 한 가지 (무심 49) pumuri 2011-09-28 79335
36 일반 몸을 풀어주는 지압법 (건강하게 사는 법 46) pumuri 2011-09-17 76822
35 일반 심포삼초 강화 식사 처방 (건강하게 사는 법 35) pumuri 2011-08-12 76553
34 일반 인간에 대해 안다는 것 (목적있게 사는 법 49) [2] pumuri 2011-09-29 73290
33 일반 무심 32. pumuri 2011-07-07 73119
32 일반 우리 주위의 천사들 (명상편지 59) pumuri 2011-09-27 72986
31 일반 어깨 통증이 있는 경우 (건강하게 사는 법 42) [1] pumuri 2011-08-31 71579
30 일반 변하되, 우주가 가고자 하는 방향으로 (목적있게 사는 법 36) pumuri 2011-08-14 71539
29 일반 변화는 우주의 기본 법칙 (목적있게 사는 법 35) pumuri 2011-08-12 70686
28 일반 세상을 보는 따뜻한 눈 (명상편지 57) pumuri 2011-09-16 69565
27 일반 받아들이지 못하는 이유 (무심 34) pumuri 2011-08-08 69254
26 일반 전반적으로 나쁘면 비위장부터 (건강하게 사는 법 36) pumuri 2011-08-14 68463
» 일반 소리 내면서 일하는 스타일 (무심 42) [1] pumuri 2011-08-29 67722
24 일반 몸은 부분이 전체를 대표할 수 있다 (건강하게 사는 법 41) pumuri 2011-08-29 673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