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이벤트]따뜻한 이웃

일반 조회수 1853 추천수 0 2018.09.30 16:53:15

예전에 아파트에 살 때는 10년 넘게 살아도 옆집에 누가 사는지 몰랐고, 자주 가는 김밥집이나 마트도 그냥 돈을 내고 필요한 물건을 사는 곳일뿐 어떠한 인간관계도 없었다. 지금 사는 마을은 아파트가 없는, 도시 외곽의 오래된 마을인데, 이곳은 식당이나 술집, 찻집, 마트 등도 몇 번 가면 얼굴을 기억하고 편한 관계가 생긴다. 밥집 사장님은 반찬을 싸주기도 하고, 안무를 묻기도 하고, 서로 남는 물건들을 갖다 주고 살기도 한다. 별 것 아닌 것 같지만 이웃과의 관계가 편안하고 따뜻하니 삶의 만족도도 높아진다. 이런게 공동체 아닐까요?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의 이야기들도 읽어 보고 싶습니다. 이벤트 응모해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일반 중앙일보 교보문고, 올해 인문서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imagefile 조현 2018-12-21 19034
공지 일반 조현의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북콘서트 초대 imagefile 휴심정 2018-12-03 23631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767630
2333 일반 손이 없으면 버려지는... imagefile yahori 2018-10-05 2484
2332 일반 무지개, 아름다운 모든 것 imagefile wonibros 2018-10-01 2051
» 일반 [이벤트]따뜻한 이웃 [1] marihope 2018-09-30 1853
2330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81 seolbongchang 2018-09-28 934
2329 일반 우리가... 이 때를... imagefile yahori 2018-09-28 2131
2328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80 seolbongchang 2018-09-21 1594
2327 일반 여기 이땅위에 상서로운 기운이... imagefile yahori 2018-09-21 2293
2326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79 [1] seolbongchang 2018-09-15 1680
2325 일반 <책 출간 이벤트 >응모 기간 및 발표 날짜 변경되었나요. imagefile [2] mts96 2018-09-14 2174
2324 일반 [이벤트] 브루더호프 탐방 /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mts96 2018-09-13 1265
2323 일반 참 좋은 때... imagefile yahori 2018-09-13 2936
2322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78 seolbongchang 2018-09-05 1183
2321 일반 웃자라 버린 욕심... imagefile yahori 2018-09-03 2143
2320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77 [1] seolbongchang 2018-08-31 2195
2319 일반 마지막 여름 장미 imagefile jjang84 2018-08-28 1896
2318 일반 [EBS 생각하는 콘서트 초대] 조금 다르게 살아도 괜찮아 imagefile 휴심정 2018-08-28 1187
2317 일반 쉬운 일 하나도 없습니다. imagefile yahori 2018-08-27 1602
2316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76 seolbongchang 2018-08-24 1136
2315 일반 연민 imagefile jjang84 2018-08-20 2783
2314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75 seolbongchang 2018-08-18 18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