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결과

'보시'에 대해 12건이 검색되었습니다.

  • 중은 종입니다중은 종입니다

    용수 스님 | 2019. 07. 12

    가장 겸손해야 할 사람이 가장 오만한 사람이 되었습니다.

  • 고통이 바로 성장의 기회고통이 바로 성장의 기회

    용수 스님 | 2019. 05. 20

    미움이 일어날 때가 사랑을 배울 수 있는 기회입니다.

  • 가난이 한이면 우선 채워도 되요가난이 한이면 우선 채워도 되요

    홍성남 | 2019. 01. 30

    안쓰는 물건들을 모았는데 막상 내놓으려고 하니 아까운 마음이 들더라’면서 그런 자신이 역겹다는 것입니다.

  • 자야와 백석의 사랑이 낳은 길상사자야와 백석의 사랑이 낳은 길상사

    현장스님 | 2018. 07. 15

    자야 김영한은 매년 7월 1일이 되면 일체음식을 입에 대지 않고 허공만을 바라 보았다.그날은 백석의 생일이었다.

  • 두려움 속으로 들어가라두려움 속으로 들어가라

    용수 스님 | 2018. 06. 07

    내면의 두려움과 슬픔과 우리를 힘들게 하는 모든 것을 열린 마음으로 친절하게 접합니다.

  • 중은 종의 다른 이름입니다중은 종의 다른 이름입니다

    용수 스님 | 2018. 03. 11

    중은 종이다. 한국에서 스님으로 살면서 대우와 보시를 기대하게 됩니다. 스님이 신도보다 우월하고 다르다는 개념은 불교가 아닙니다. 부처님은 모든 사람을 평등하게 보셨고 위아래를 구별하는 카스트제도를 부인하셨습니다. 스님들이 잘 못하면...

  • 불행은 상황을 저항하는데서 온다불행은 상황을 저항하는데서 온다

    용수 스님 | 2017. 11. 19

    불행은 상황 때문에 있는 것보다는 상황을 저항에서 있는 것이다.

  • 무원 스님의 영험 비법무원 스님의 영험 비법

    조현 | 2015. 03. 31

    삼광사 경내에 새로 조성한 백천공원의 다리 위에 선 무원 스님부산시 부산진구 초읍동 131 백양산 기슭에 들어선 천태종 부산 삼광사는 거찰의 상징이다. 삼광사는 1982년에 세워져 30여년 역사에 불과하지만 천년고찰인 조계종의 부산 범어사나 양...

  • 스님과 백수의 히말라야 동행스님과 백수의 히말라야 동행

    청전 스님 | 2013. 06. 05

    히말라야 설산을 누비는 청전 스님<히말라야 도사의 히말라야에서 밤을 맞다>  험로를 한달음에 가게 한 “니째 도 키로!”(이 킬로만 더 가요)‘히말라야 도사’ 청전 스님이 한국에서 온 백수 산사람과 함께 희말라야 산행길을 나섰다....

  • 34년째 꺼지지 않는 기적의 등불, 진실은?34년째 꺼지지 않는 기적의 등불, 진실...

    청전 스님 | 2013. 02. 19

         세상 살아가며 때로는 상식적으로 이해가 되지 않는 일을 종종 마주치기도 한다.    상식적인 수준을 넘어 과학적으로도 아직 규명이 되지 않은 일을 목도할 때면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까?    대부분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