벗님글방
휴심정의 멋진 벗님들이 전하는 나눔의 글 마당입니다.

스트레스 받아 못살겠다면 ‘다름’을 인정하라

법륜 스님 2011. 06. 09
조회수 16473 추천수 0

질문 : 스트레스를 어떻게 풀면 좋을까요?

 

스트레스는 자기가 옳다는 생각이 강하기 때문에 받는 겁니다. 자기가 옳다는 생각이 강한 사람일수록 스트레스를 많이 받아요. 예를 들어, 전국교직원 노동조합에 소속돼 있는 선생님들이 다른 선생님들보다 평균적으로 정의감이 강합니까, 강하지 않습니까? 강하겠지요. 그러면 일반 선생님과 전교조 선생님 중, 누가 더 스트레스를 많이 받을까요? 당연히 정의감이 강한 전교조 선생님입니다. 이런 사람은 화가 많아요. 사회적으로 정의롭다는 평가를 받을지는 몰라도, 정의감이 강하니 자기가 옳다는 생각이 강해서 세상살이에 화날 일은 더 많지요. 그러니 스트레스도 많이 받고요. 이 사람들은 남이 알아주든 알아주지 않든 자기 나름대로는 자신이 굉장히 똑똑하고 올바르다고 생각하지요. 그렇기 때문에 스트레스를 많이 받습니다. 그런데 실제로 내가 옳다고 할 게 있나요? 사람들은 있다고 그러죠. 그러나 사실 사람의 생각이 서로 다르지 누구는 옳고 누구는 그른 게 아니에요.

아내가 국을 끓여 줬더니 남편이 맛을 보고는

“간 좀 맞춰라.” 이래요.

“왜요?”

“국이 이렇게 싱거워서 어떻게 먹어?”

그런데 다른 식구는

“에이, 짜잖아.” 이래요.

짜고 싱거운 게 있나요, 다 자기 입맛이지요. 자기 기준인 거예요. 자기 입맛에 싱겁다, 짜다 그런 거지 객관적으로 짜고 싱거운 건 없습니다. 그런데 사람들은 짜고 싱거운 게 객관적으로 있다고 생각해요. 그렇지 않습니다. 다 자기 입맛에서 나온 기준일 뿐입니다.

둘이서 같이 길을 가다가 남편이 앞에 가고 아내가 뒤에 가면 남편은 어떤 생각이 듭니까? ‘뭐한다고 저리 꿈지럭거리며 늦게 오나, 빨리빨리 좀 오지.’ 이렇게 생각합니다. 그런데 뒤에 가는 아내는 ‘뭐가 그리 급하다고 저렇게 앞서서 빨리 가나, 같이 좀 가지.’ 이렇게 생각합니다. 이렇게 사람은 다 자기 기준에 따라 생각하는 겁니다. 자기를 기준으로 생각하기 때문에, 아내가 볼 때 남편의 말과 행동을 이해할 수 없고 남편이 볼 때 아내의 말과 행동을 이해할 수 없는 거예요. 왜 저러나 싶은 거지요. 서로 다를 뿐이에요.

그러니 다름을 인정하면 돼요. 그럼 스트레스를 받을 일이 없어요. ‘그 사람 입장에서는 그럴 수도 있겠구나.’ 이렇게 생각하면 스트레스가 일어나지 않아요. 그런데 자기를 중심으로 해서 생각하기 때문에 열을 받는 거예요.


스트레스를 푸는 거야 어디 가서 고함을 지른다든지, 운동을 한다든지, 미운 사람 인형을 만들어 놓고 방망이로 두드려 팬다든지 뭐 여러 가지 방법이 있겠지요. 이런 건 다 하수의 방법입니다.

저는 어떻게 스트레스를 푸느냐 하는 문제보다는, 어떻게 하면 스트레스를 받지 않는지에 관해 얘기하고 싶습니다. 자기가 옳다는 걸 고집하기 때문에 스트레스가 일어난다는 걸 알면, 다시 말해 스트레스 받는 원리를 여실히 알아버리면 더 이상 스트레스 받을 일이 없는 거지요. ‘내가 옳다.’ 할 것이 없는 줄 알아야 합니다. 스트레스 받을 때 ‘어, 또 네가 옳다고 주장하구나.’ 이렇게 자기 자신한테 지적해야 합니다. ‘내가 나에게 사로 잡혔구나.’ 하고 자각해야 합니다. 이렇게 스트레스가 생기는 원인을 잘 살펴 자신의 생각에 얽매이는 데서 벗어나는 수행을 하시기 바랍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법륜 스님
1988년 괴로움이 없고 자유로운 사람, 이웃과 세상에 보탬이 되는 보살의 삶을 서원하고, 정토회를 설립했다. 기아·질병·문맹퇴치운동과 인권·평화·통일·생태환경운동에 앞장서는 실천하는 보살로서 2000년 만해상을, 2002년에 라몬 막사이사이상을, 2007년엔 민족화해상을 수상했다.
이메일 : book@jungto.org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커피 마실 돈 없어서 연애 못한다고요?커피 마실 돈 없어서 연애 못한다고요?

    법륜 스님 | 2016. 04. 11

    7포 세대, 어떻게 스스로 깨어나 어떤 행동을 해야 할까요지난해 말 서울시청 광장에서 열린 청춘콘서트에서 한 법륜 스님의 즉문즉설입니다. 한 질문자가 사회 변화를 위한 청년들의 행동 방법에 대해 물었습니다.  “현재 저희 세대를 3포 세대, ...

  • “엄마 잔소리 싫으면 집 나오세요, 그런데…”“엄마 잔소리 싫으면 집 나오세요, 그...

    법륜 스님 | 2016. 03. 21

    어머니가 왜 시큰둥하냐며 화내고 일일이 간섭하시는데… 법륜 스님이 모교인 경주고등학교를 방문해 즉문즉설 강연을 했습니다. 여러 질문 중에서 최근에 어머니와 사이가 좋지 않게 되어 고민이라는 학생의 질문과 스님의 답변을 소개합니다. ...

  • “아이의 영혼까지 고생시키지 말고 집착 놓아야”“아이의 영혼까지 고생시키지 말고 집착...

    법륜 스님 | 2016. 03. 11

     자살한 아들 “화장” 유언대로 하지 않고 납골당에 안치했는데...  한라대학교 한라아트홀에서 제주 시민들을 위해 열린 법륜 스님의 즉문즉설 강연입니다. 아들을 잃고 너무나 가슴 아파하고 있는 어머니의 질문과 스님의 답변입니다.  ...

  • 용서 비는 남편 말 믿지 말고, 길은 딱 두 가지용서 비는 남편 말 믿지 말고, 길은 ...

    법륜 스님 | 2016. 02. 05

    결혼 30년만에 술주정하고 행패 부리는 남편 때문에 가출했는데...   서초구민회관 대강당에서 열린 법륜 스님의 즉문즉설 강연입니다. 질문자는 결혼한 지 30년이 되었는데 술만 마시면 시작되는 폭언과 행패, 그리고 처갓집 식구를 무시하는 남...

  • 교회가 이중적? 그건 절도 마찬가지, 다만...교회가 이중적? 그건 절도 마찬가지, ...

    법륜 스님 | 2016. 01. 27

    기독교에 회의를 느껴 절에 다니고 있는데 기도 어떻게 해야 하는지...  남양주시 경복대학교에서 열린 법륜 스님의 즉문즉설 강연입니다.   질문자는 기독교에 회의를 느껴 혼자 절에 다니고 있는데 불교에서는 어떻게 기도해야 하는지 물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