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결과

'즉문즉설'에 대해 49건이 검색되었습니다.

  • 커피 마실 돈 없어서 연애 못한다고요?커피 마실 돈 없어서 연애 못한다고요?

    법륜 스님 | 2016. 04. 11

    7포 세대, 어떻게 스스로 깨어나 어떤 행동을 해야 할까요지난해 말 서울시청 광장에서 열린 청춘콘서트에서 한 법륜 스님의 즉문즉설입니다. 한 질문자가 사회 변화를 위한 청년들의 행동 방법에 대해 물었습니다.  “현재 저희 세대를 3포 세대, ...

  • “엄마 잔소리 싫으면 집 나오세요, 그런데…”“엄마 잔소리 싫으면 집 나오세요, 그...

    법륜 스님 | 2016. 03. 21

    어머니가 왜 시큰둥하냐며 화내고 일일이 간섭하시는데… 법륜 스님이 모교인 경주고등학교를 방문해 즉문즉설 강연을 했습니다. 여러 질문 중에서 최근에 어머니와 사이가 좋지 않게 되어 고민이라는 학생의 질문과 스님의 답변을 소개합니다. ...

  • 용서 비는 남편 말 믿지 말고, 길은 딱 두 가지용서 비는 남편 말 믿지 말고, 길은 ...

    법륜 스님 | 2016. 02. 05

    결혼 30년만에 술주정하고 행패 부리는 남편 때문에 가출했는데...   서초구민회관 대강당에서 열린 법륜 스님의 즉문즉설 강연입니다. 질문자는 결혼한 지 30년이 되었는데 술만 마시면 시작되는 폭언과 행패, 그리고 처갓집 식구를 무시하는 남...

  • 교회가 이중적? 그건 절도 마찬가지, 다만...교회가 이중적? 그건 절도 마찬가지, ...

    법륜 스님 | 2016. 01. 27

    기독교에 회의를 느껴 절에 다니고 있는데 기도 어떻게 해야 하는지...  남양주시 경복대학교에서 열린 법륜 스님의 즉문즉설 강연입니다.   질문자는 기독교에 회의를 느껴 혼자 절에 다니고 있는데 불교에서는 어떻게 기도해야 하는지 물었...

  • 그 나이 성적 욕구 당연, 근데 왜 그런 걸 스님에게?그 나이 성적 욕구 당연, 근데 왜 그...

    법륜 스님 | 2015. 12. 28

    18살 고등학생 딸이 첫 성관계는 사랑하는 남자와 하겠다는데... 용인에서 열린 법륜 스님의 즉문즉설 강연입니다.18살 고등학생 딸을 둔 어머니가 개방된 성문화 속에서 자녀에게 성교육을 어떻게 시키면 좋을지 물었습니다. “저에겐 18살짜리 고등학...

  • 스님이 목사 부인에게 예수의 길을 말하다스님이 목사 부인에게 예수의 길을 말하...

    | 2015. 12. 17

    목사 남편이 장학금도 교수자리도 교회도 늘 뺏기고 쫓겨나고 하는데... 일산 정발산성당에서 일산 시민들을 위해 열린 즉문즉설 강연입니다. 어떻게 성당이 스님의 강연장소가 된 것일까요? 과거 일산 부근에 있는 화정 성당에서 성당 측 주최로 스...

  • 그건 그들의 생각, 걱정하게 자유를 주세요그건 그들의 생각, 걱정하게 자유를 주...

    법륜 스님 | 2015. 11. 17

    서른아홉 미혼, 저는 행복한데 자꾸 결혼하라고 합니다   법륜 스님이 10월 18일 김제동 씨와 함께 부산대학교에서 연 청춘콘서트입니다. 인디밴드 요술당나귀의 신나는 오프닝 공연은 청춘콘서트의 열기를 한껏 달아오르게 했습니다. 맑은 가을 ...

  • 애걸하지도 주장하지도 말고 툭 놔버리세요애걸하지도 주장하지도 말고 툭 놔버리세...

    법륜 스님 | 2015. 11. 09

      아내가 이혼을 원하지만 헤어지고 싶지 않습니다  10월 12일 서울 은평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 즉문즉설 강연입니다. 스님은 청중의 환호에 미소와 함께 인사를 한 후 가을 날씨 이야기로 말문을 열었습니다. “요즘 날씨 좋죠? 아침 저녁으로는 ...

  • 다람쥐가 먹고 살기 힘들다고 새끼 안 낳습니까다람쥐가 먹고 살기 힘들다고 새끼 안 ...

    법륜 스님 | 2015. 10. 22

    결혼 9년차, 아이 낳고 키우기 두렵습니다 10월 12일 저녁 7시부터 경기대 텔레컨벤션센터에서 수원 시민들을 위한 즉문즉설 강연이 열렸습니다. 법륜 스님은 “교통이 불편하다는 데 잘 오셨어요? 저녁은 드셨어요? 안 드신 분 손 한번 들어보세요...

  • 감놔라, 배놔라 부질없는 짓 말것감놔라, 배놔라 부질없는 짓 말것

    법륜 스님 | 2015. 09. 24

     언니가 항암 치료를 받고 있는데 아무것도 해줄 수 있는 것이 없는 것 같아 답답한 마음이 든다는 질문과 스님의 답변을 소개합니다.  “언니가 항암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동생인 제가 해줄 수 있는 것이 아무것도 없는 것이 너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