벗님글방
휴심정의 멋진 벗님들이 전하는 나눔의 글 마당입니다.

좋은 사람, 좋은 기억

문병하 목사 2019. 06. 23
조회수 4936 추천수 0

긍정-.jpg

 

모든 일에 부정적인 남자가 있었습니다전쟁 중에 상관의 명령에 불복종했다는 이유로 총살형을 받았습니다그런데 형 집행 며칠 전에 총살형이 교수형으로 바뀌었다는 연락을 받았습니다남자는 투덜대며 말했습니다. “이놈의 나라그렇게 전쟁을 하더니 결국 총알이 다 떨어졌군.” 그리고 얼마 뒤에 사형에서 무기징역으로 감형됐다는 연락을 받았습니다그는 다시 냉소적으로 말했습니다. “망할 놈의 나라밧줄도 다 떨어졌네.” 다행스럽게도 며칠 뒤에는 사면되었다는 통보를 받았습니다그는 한심하다는 듯이 말했습니다. “이런 빌어먹을이제는 죄수들에게 먹일 식량도 다 떨어졌군.”

 

 사람은 본성적으로 부정적입니다사람의 뇌는 긍정적인 생각보다 부정적인 생각에 더 빨리 반응을 합니다같은 사람에 대한 같은 수의 좋은 평가 항목과 나쁜 평가 항목을 동시에 보여주고 나중에 물으면 나쁜 평가 항목을 훨씬 많이 기억한다는 실험 결과도 있습니다이렇게 부정적인 원인은 죽음 때문입니다인간은 언젠가는 죽는다는 사실을 무의식적으로 안고 살기 때문에 그 죽음의 무의식이 부정적인 생각을 양산합니다죽음은 세 가지 사실을 우리에게 가르쳐줍니다첫째는 한계가 있다는 것입니다이 땅에 영원한 것은 없다는 것입니다둘째는 나도 죽는다는 것입니다다른 사람의 죽음을 보면서 자기 죽음을 생각하게 합니다이 지구상에는 77억명 이상의 인구가 사는데 매해 평균 5천만명이 죽습니다매일 14만명이 죽음을 맞이합니다그렇게 죽어가다 보면 머지않아 내 차례도 오는 것입니다그래서 사람은 무의식적으로 자신에게 다가오는 죽음의 차례를 기다리고 있습니다셋째는 죽음은 예기치 않고 찾아온다는 것입니다오늘이 내 죽음의 날이 될 수 있다는 불안이 무의식 속에 있습니다이러한 부정의 종결자인 죽음이 그림자처럼 따라다니기에 사람은 본능적으로 부정적이 될 수밖에 없습니다.

 

그러나 그렇다 하여 모든 삶이 오로지 부정으로 가득 차 있지는 않습니다그런데도 여전히 행복이 존재하고긍정적인 일이 주변에 많습니다죽음만을 생각하고 살면 염세적이지만 죽음이 있기에 생명이 더욱 귀한 것이며 죽음의 날이 있기에 오늘을 소중한 것으로 여긴다면 긍정적입니다오히려 부정의 바다에 긍정의 배를 띄워야 합니다바닷물에 사는 산 물고기는 소금물에 절지 않습니다갤럽 선임연구자인 셰인 로페즈는 책 <인간의 강점 발견하기>에서 세개의 긍정이 하나의 부정을 이길 수 있다고 말합니다부정적인 말을 들을 수도 있지만 그보다 더 많은 긍정적인 말을 하고 긍정적인 말을 들어야 합니다그럴 때 긍정적인 사람이 됩니다긍정의 말은 격려와 칭찬으로 시작됩니다부정의 두려움을 이기는 것은 긍정의 용기입니다부정적인 생각이 시나브로 들어올 때 좋은 사람에 대한 좋은 기억을 떠올려보십시오오늘은 세 사람에게 세 가지 긍정의 생각과 세 마디의 긍정적인 말을 하는 날로 정해봅시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문병하 목사
경기도 양주 덕정감리교회 목사, 대전과 의정부 YMCA사무총장으로 시민운동을 하다가 이제는 지역교회를 섬기며 삶의 이야기 속에서 희망의 씨앗을 찾는 스토리텔러이다. 저서로는 <깊은 묵상 속으로>가 있다.
이메일 : hope0314@naver.com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