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찾아서
나를 찾아 나를 용서하고 사랑하며, 나를 극복하기도 하고, 더 큰 나로 나아가는 마당입니다. 명상과 고전, 영화에 대한 조현의 독특한 시각을 통해 관념의 성벽을 뛰어넘어 비상하려고 합니다.

최후의 그리스인, 플루타르코스

휴심정 2013. 05. 28
조회수 21461 추천수 0

최후의 그리스인 플루타르코스

그리스와 로마의 위인들을 알려면 가장 먼저 읽어야 할  책이 《플루타르코스 영웅전》이다. 이 책의 원제목은 《대비열전(對比列傳)》이다. 테세우스와 로물루스, 알렉산드로스와 카이사르, 데모스테네스·키케로와 같이 그리스와 로마의 정치가로서 서로 유사한 점이 있는 인물 스물세 쌍 마흔여섯 명을 대비했고, 네 명의 전기를 추가했다. 이 책은 헤로도투스나 투키디데스의 역사서와 비교해 객관적인 서술 면에서 가치가 떨어진다는 평을 듣기도 했다. 그러나 그의 저서를 읽다보면 철학과 인간 내면에 대한 깊은 성찰과 흥미진진한 전개에 푹 빠져들게 된다.

플루타르코스(46~120)는 그리스 지역이 로마의 속주가 된 지 2백 년이 다 될 즈음 그리스 델포이 인근 보이오티아 지역 카이로네이아에서 태어났다. 유서 깊은 집안에서 자란 그는 스무 살이 된 66년부터 67년까지 아테네의 아카데미에서 소요학파의 암모니우스에게 철학을 배웠다. 그리고 지금의 스페인, 이탈리아, 알렉산드리아, 이집트 등 지중해 연안의 여러 지방을 여행했으며, 로마를 두세 차례 방문해 강의도 하고 명사들을 많이 사귀었다.

플루타르코스편집.jpg

그러나 생애 마지막 30년은 델포이의 아폴론 신전에서 신관으로 지내며 고향의 지방 행정관과 외교대사직까지 수행했다. 그러면서 전기와 에세이도 저술했다. 78편의 에세이 및 대화편이 담긴 《윤리론집》엔 ‘수다에 관하여’, ‘분노의 억제에 관하여’, ‘친구와 아첨꾼을 구별하는 방법’, ‘신벌의 지연에 관하여’, ‘신탁의 쇠락에 관하여’ 등과 같은 흥미로운 주제가 많이 포함되어 있다.

당시 플루타르코스의 집엔 로마 전역의 유명 인사들이 찾아 들었으며, 그들과의 대화는 책에 기록되었다. 그가 신관을 맡은 것은 고대 그리스의 상징인 델포이 신전이 더 이상 황폐해가는 것을 막기 위해서였다고 한다. 이런 까닭에 고대 그리스 정신문화에 통달한 지식인이자 신전 신관이었던 플루타르코스는 로마시대에 살았지만, ‘최후의 그리스인’으로 불린다. 

<그리스인생학교>(조현 지음, 휴) '6장 최고의 예언신전, 델포이' 중에서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휴심정
도그마의 감옥을 박차고 나와 깨달음과 행복을 위한 고무 찬양이 난발하는 곳, 그래서 더욱 알아지고 깊어지고 열리고 사랑하게 되고 행복해지는 곳, 단 1분도 쉬지 못하는 마음이 쉬는 곳, 잠시 뒤면 소란이 다시 몰려올지라도 1분만이라도 온전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곳, 휴심정 休心井입니다.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hoosimjung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홍대앞에서 조현 기자와의 만남!홍대앞에서 조현 기자와의 만남!

    휴심정 | 2013. 10. 14

        *관련글 : 지중해의 햇볕과 바람이 담긴 그리스의 요리들  

  • 유진룡 장관이 휴가에 읽을 책은?유진룡 장관이 휴가에 읽을 책은?

    휴심정 | 2013. 07. 26

     *출처 : 대한민국 정부 대표 블로그 정책공감  더운 여름, 휴가지에 꼭 가지고 가고 싶은 책이 있다면?  몸만 쉬는 게 아니라 마음도 푹 쉴 수 있는 시간을 가지고 싶다면, 책 한권 들고 가시는 건 어떨까요?수 많은 책 ...

  • 이 정도는 돼야 스파르타식이지이 정도는 돼야 스파르타식이지

    휴심정 | 2013. 05. 30

     갓난아기 때부터 최고의 전사 훈련을 받다  *사진 모두/ 영화 <300> 중에서스파르타에서는 남자 아이가 태어나면 최고의 전사로 키우기 위해 일곱 살이 됐을 때 부모와 떨어져 ‘아고게(agoge)’라는 소년학교에 들어가 훈련...

  • 신탁의 결과에 대한 책임은 누가 져야 하는가신탁의 결과에 대한 책임은 누가 져야 ...

    휴심정 | 2013. 05. 23

    델포이의 아폴론 신전은 많이 허물어지긴 했지만, 2,500여 년이 지난 지금도 우뚝 서 있는 신전의 기둥과 극장 터가 옛 위용을 말해준다. 신전 터 입구에 팽이 모양으로 높이 1미터 가량의 옴팔로스가 있다. ‘세상에 이 보잘것없는 것이 지...

  • 신화와 철학의 나라? 기독교 국가! 그리스신화와 철학의 나라? 기독교 국가! 그리...

    휴심정 | 2013. 05. 21

    그리스 정교회의 뿌리, 비잔티움그리스는 신화나 철학의 나라가 아닌 기독교 국가가 된 지 2,000년이 다 되었다. 그 과정에서 신화는 미신으로 치부되어 신전은 파괴되었고, 그 흔적은 박물관에, 폐허의 부서진 대리석으로만 남아 있을 뿐이다. 신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