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마을
휴심정의 기사와 글이 모여 있습니다.
  • 히말라야에 최악의 물폭탄히말라야에 최악의 물폭탄 | 인도오지 순례

    조현 | 2010.08.06

    방금 인도 히말라야 다람살라에서 청전 스님으로부터 전화가 왔습니다. 청전 스님과 제가 불과 10여일 전까지 한달간 누비고 다니고 돌아온 뒤 <라다크 잔스카르 순례기>에 쓰고 있는 라다크에 대형 재난이 발생했다는...

  • 간디의 수제자면서 간디도 배운 비노바간디의 수제자면서 간디도 배운 비노바 | 인도오지 순례

    조현 | 2010.04.23

    땅 헌납운동 벌여 비폭력 도덕혁명 ‘기적’힌두교 기독교 불교 등 기도문 함께 봉송  비노바 베바는 간디만큼 유명하지않다. 그러나 간디는 인도가 독립한다면 가장 먼저 인도 국기를 게양해야할 인물로 비노바 바베를 꼽았다...

  • 본능 거스르려니 더 유혹, 집착이 ‘병‘본능 거스르려니 더 유혹, 집착이 ‘병... [3] | 인도오지 순례

    조현 | 2010.03.08

    간디, 식욕·성욕 이기려고 끊임없이 ‘자기 부인’‘향락 거부‘ 아쉬람서 혼숙하던 커플, 잔소리에…­   아침 7시 30분에 부엌에서 아침 식사를 한다. 먹는 음식이 바로 그 사람을 결정짓는다고 생각했던 간디의 신념에...

  • 천상의 미소 ‘아빠스님’ 다시 천상으로천상의 미소 ‘아빠스님’ 다시 천상으로 [3] | 인도오지 순례

    조현 | 2010.02.18

    티베트 ‘천진보살’ 쬔뒤 스님, 지상 여행 마쳐죽음 예견하며 열반 전 출가사찰로 되돌아가    17일 밤 잠결에 전화가 울렸습니다. 히말라야 다람살라에 있는 청전 스님이었습니다. 젖은 목소리였습니다. “아빠 스...

  • “에티오피아 소녀가장에 희망 염소를”“에티오피아 소녀가장에 희망 염소를” [2] | 여성수도자

    조현 | 2010.02.17

    종교의 벽 허문 <삼소회>의 나눔 제안각 종단 여성 수도자들 함께 3년간 5만마리 보내기 운동   아프리카 북동부에 있는 에티오피아는 영아사망률 세계 1위의 불명예를 안고 있는 세계 최빈국 가운데 하나다. ...

  • ‘좁은 문’에 희망의 꽃비, 그래도 인간이 희망‘좁은 문’에 희망의 꽃비, 그래도 인... [1] | 여성수도자

    조현 | 2010.02.08

    정복과 파괴로 주검 위에 세운 부와 문명 질서사람-자연 함께 사는 ‘바보 중 바보’들 묵묵히   지구의 형편은 우리가 상상하는 것 이상으로 좋지 않다. 만약 지구가 100명의 마을이라면, 미국 등 선진국의 부자들 1...

  • 자연 파괴하고 쌓은 부, ‘하느님 은총’으로 자연 파괴하고 쌓은 부, ‘하느님 은총... [7] | 여성수도자

    조현 | 2009.12.25

    “땅을 정복하라” 입맛 맞게 해석해 탐욕 정당화‘무소유의 삶’ 강조한 예수님 말씀은 ‘행위’ 안해  ‘천사들의 성모마리아 대성당’의 장미의 정원엔 ‘구비오의 늑대상’이 서있다. 프란치스코가 쓰다듬고 있는 그 ...

  • 자기가 사는 곳 청소, 인도에선 ‘이상한 광경’자기가 사는 곳 청소, 인도에선 ‘이상... [4] | 인도오지 순례

    조현 | 2009.12.10

    허드렛일은 불가촉민 ‘몫’…거부했다가 반발만 사 인도 어디서나 볼수있는 간디는 화석으로 굳은 신  간디는 어린시절 외엔 사가에서 산 적이 없다. 늘 공동체 삶을 살다 갔다. 그가 인도에서 가장 많은 세월을 보낸 곳...

  • 수도자의 성, 끌리되 굴복 않는 유혹수도자의 성, 끌리되 굴복 않는 유혹 [10] | 여성수도자

    조현 | 2009.11.27

    장미와 가시의 성(性)탁낫한도 여승 떠나보내며 “무심한 우주여, 왜?”사제 뽑을 때 ‘여성 관심’ 질문에 “없다”면 탈락  성만큼 매혹적인 게 있을까. 너무도 매력적이어서 한번 빠지면 헤어나기 어려워 가시에 찔리...

  • 사람 취급도 안하면서 개종은 막는 힌두교사람 취급도 안하면서 개종은 막는 힌두... [24] | 인도오지 순례

    조현 | 2009.11.18

    불가촉천민 차별 금지했지만 법은 법일뿐신 경배 정성 1만분의 1이나마 나눈다면…   암베드까르(1893~1956)는 근대 불가촉천민의 아버지다. 그는 인도 독립 뒤 헌법기초위원장과 초대 법무장관을 지낸 인도 헌법의 아버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