벗님글방
휴심정의 멋진 벗님들이 전하는 나눔의 글 마당입니다.

문제투성이 자신을 받아들이기

홍성남 2018. 07. 17
조회수 6021 추천수 0


12-.jpg


우리교회는 자기성찰을 하게 합니다
그런데 이것이 잘못 해석되고 잘못 사용되어서 자기성찰은 자기단죄라는 공식이 생겼고
그로인해 수많은 신자들이 죄인의식이라는 정신적 고통을 당해야 했습니다
우울증 불안증에 시달리고 심지어는 정신병에 걸리기조차 했습니다
ㅡㅡㅡ
문제는 그런 심리적 상태가 영적인 삶이라고 여기고 병을 더 키웠다는것입니다
ㅡㅡㅡ
주님은 모든사람을 받아주신분이십니다
받아들임이 우리의 영성이란것입니다
무엇을 받아들여야하는가ㅡ?
우리가 문제가 많은 존재임을
우리가 의지가 약하고 보잘것없는 존재임을 받아들여야 합니다
ㅡㅡㅡ
심리치료에서는
자신의 병을 인정하는것을 가장우선으로 여깁니다
이것은 신앙인들도 마찬가지입니다
자신의 허물을 먼저 받아들여야 하는것입니다
그것이 진정한 겸손인것입니다
이런 겸손은 상처를 회복하고 힘을 실어줍니다
그러나 거짓겸손은 자기포장과 자기기만이 늘어나게하고
결국에는 심리적 괴물이 되어가게 합니다
입으로는 늘 영적인 삶을 말하면서
삶은 그렇지않은.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홍성남
가톨릭영성심리상담소장. 저 높이 계신, 두렵고 경외스런 하느님을 우리 곁으로 끌어내린 사제다. 하느님에게 화내도 괜찮다면서 속풀이를 권장한다. <풀어야 산다>, <화나면 화내고 힘들 땐 쉬어>, <챙기고 사세요> 등이 속풀이 처방전을 발간했다.
이메일 : doban87@catholic.or.kr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