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마을
휴심정의 기사와 글이 모여 있습니다.

교황, 주교와 사제에 군림말고 섬기라

조현 2015. 03. 18
조회수 9034 추천수 0


프란치스코 교황, 한국 주교들과 사제들에게 "군림말고 섬겨라"


 5.JPG

바티칸에서 한국 주교단을 만나는 프란치스코 교황  사진 <평화신문>제공



  프란치스코 교황이 12일(현지시간) 바티칸을 정기 방문 중인 한국 주교들에게 “섬김을 받는 사람이 아니라 섬기는 사람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교황은 이어 사제들에 대해 “안락함을 추구하는 경향이 있다. 신자 위에 군림하는 경향도 있다. 착한 신부, 봉사하는 신부가 있다는 것도 안다. 한국교회는 평신도로부터 시작됐고, 사제들은 한국교회에 맨 마지막에 도착한 이라는 것을 기억해야 한다”고 말했다.


 교황은 이어 “교회에서 (직위가) 올라간다는 것은 내려간다는 것임을 명심해야 한다”며 사제들이 겸손한 자세로 평신도와 교회에 봉사할 것을 당부했다.


 교황은 특히 주교들로부터 올해가 남북분단 70주년이라는 말을  듣고는 “남한과 북한은 같은 언어를 쓰는 한민족”이라며 “순교자의 피는 남한만을  위한 것이 아니다. 피의 열매를 맺어야 한다”고 말하기도 했다.


  한국 주교단은 두그룹으로 나눠 교황을 만났으며, 교황은 지난 9일 첫그룹 14명의 주교와  만남에서 세월호에 대해 물었고, 두번째 그룹인 11명과 이날 만난 자리에서 남북이 한민족임을 강조했다.


 주교회의 의장인 김희중 대주교는 “세속화와 물질주의의 확산으로 한국 교회 구성원이 중산층으로 변화되면서 다양한 문제들이 드러나고 있다”라면서 “가난한  이들에 대한 관심이 줄고 성직자와 수도자들이 세속화·관료화되고 있으며 젊은이들이  교회를 떠나고 신자들의 성사 생활과 신앙 의식이 쇠퇴하고 있다”고 보고했다.


 김 대주교는 “교황의 방한 이후 한국 교회가 어떤 방향으로 나아갈 것인지를 두고 고민했다”라면서 “결론은 복음으로 돌아가 저희(주교들)가 먼저 ‘복음의 기쁨’을살면서 ‘가난한 이들을 위한 가난한 교회’, 즉 고통받는 이들과 연대하는 것”이었다고 밝혔다.


 그는 이를 위해 올해부터 수입 일부를 모아 가난한 이들에게 나눔을 실천하는 ‘착한 사마리아인 통장’을 개설하기로 했으며 교회 안에서는 사제들과 교우들이 공감하고 소통하는 복음적 리더십을 회복하고 흔들리는 한국 가정 교회를 바로 세우고자힘을 모으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한국 주교단은 이날 오후5시 바티칸 성베드로대성전에서 지난해 복자품에 오른 124위 시복미사를 봉헌했고, 교황은 미사 직전 대성전을 방문해 미사 참례자들을 격려했다.


 교회법에 따라 모든 교구의 주교들은 5년마다 교황청을 공식 방문해 성  베드로와 성 바오로의 묘소를 참배하고 세계 주교단의 단장인 교황에게 지역 교회의  현황을 보고한다.


글 조현 종교전문기자 cho@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조현 한겨레신문 종교전문기자
걷고 읽고 땀흘리고 어우러져 마시며 사랑하고 쓰고 그리며 여행하며 휴심하고 날며…. 저서로 <그리스 인생학교>(문화관광부장관 추천도서), <나를 찾아 떠나는 여행>(누리꾼 투표 인문교양 1위), 숨은 영성가들의 <울림>(한신대, 장신대, 감신대, 서울신대가 권하는 인문교양 100대 필독서). 숨은 선사들의 <은둔>(불교출판문화상과 불서상), 오지암자기행 <하늘이 감춘땅>(불교출판상). 한국출판인회의에서 ‘우리시대 대표작가 300인’에 선정.
이메일 : cho@hani.co.kr       트위터 : hoosimjung       페이스북 : hoosim119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붓다는 현대과학 문제 어찌 풀까붓다는 현대과학 문제 어찌 풀까

    조현 | 2019. 10. 08

    는 회주 활성 스님이 1987년 창립해 근본불교를 중심으로 불교철학, 심리학, 수행법 등 실생활과 연관된 다양한 분야의 문제를 다루는 연구간행물을 꾸준히 내

  • 성현의 가르침 새긴 성균관 제전성현의 가르침 새긴 성균관 제전

    조현 | 2019. 09. 19

    제례악과 일무는 유교의 발상지인 중국에서도 이미 그 원형을 상실해 우리나라에서만 유일하게 보존되고 있는 국가무형문화재 제85호다

  • 원불교 여자교무도 결혼 가능해졌다원불교 여자교무도 결혼 가능해졌다

    조현 | 2019. 08. 12

    앞으로는 원불교 여성 교무도 남성 교무처럼 자율적인 의사에 따라 결혼을 선택할 수 있게 됐다.

  • 부처님오신날 축제 시작부처님오신날 축제 시작

    조현 | 2019. 04. 17

    5월 3∼5일에는 국가무형문화재 제122호이자 봉축행사의 하이라이트인 ‘연등회’가 진행된다.

  • 낙원빌딩에 엔피오피아 생겼다낙원빌딩에 엔피오피아 생겼다

    조현 | 2019. 03. 17

    서울 종로 낙원악기상가로 유명한 낙원빌딩 5층에 개관한 ‘엔피오피아’(NPOpia)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