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이벤트]따뜻한 이웃

일반 조회수 2169 추천수 0 2018.09.30 16:53:15

예전에 아파트에 살 때는 10년 넘게 살아도 옆집에 누가 사는지 몰랐고, 자주 가는 김밥집이나 마트도 그냥 돈을 내고 필요한 물건을 사는 곳일뿐 어떠한 인간관계도 없었다. 지금 사는 마을은 아파트가 없는, 도시 외곽의 오래된 마을인데, 이곳은 식당이나 술집, 찻집, 마트 등도 몇 번 가면 얼굴을 기억하고 편한 관계가 생긴다. 밥집 사장님은 반찬을 싸주기도 하고, 안무를 묻기도 하고, 서로 남는 물건들을 갖다 주고 살기도 한다. 별 것 아닌 것 같지만 이웃과의 관계가 편안하고 따뜻하니 삶의 만족도도 높아진다. 이런게 공동체 아닐까요?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의 이야기들도 읽어 보고 싶습니다. 이벤트 응모해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일반 중앙일보 교보문고, 올해 인문서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imagefile 조현 2018-12-21 25767
공지 일반 조현의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북콘서트 초대 imagefile 휴심정 2018-12-03 30667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778312
2302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70 seolbongchang 2018-07-13 3818
2301 일반 무성해지는 중! 김매는 중! imagefile yahori 2018-07-12 4178
2300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69 seolbongchang 2018-07-06 4183
2299 일반 마음속 어린아이 imagefile jjang84 2018-07-04 3131
2298 일반 우리 숲이 되어 imagefile yahori 2018-07-04 2976
2297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68 seolbongchang 2018-06-29 3727
2296 일반 놓치면 아무 것도 남지 않는... imagefile yahori 2018-06-25 2230
2295 일반 용수스님의 렛고명상 binhanl 2018-06-25 2879
2294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67 seolbongchang 2018-06-23 2606
2293 일반 초록 생명들은 늘... imagefile yahori 2018-06-20 2953
2292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66 seolbongchang 2018-06-16 1939
2291 일반 가까워 보이지 않는 것 imagefile jjangia7 2018-06-15 3077
2290 일반 밥상이, 다르기 마련... imagefile yahori 2018-06-15 2661
2289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65 seolbongchang 2018-06-10 2622
2288 일반 행운의 네 잎 클로버 imagefile jjangia7 2018-06-08 3384
2287 일반 북두칠성 같은 사람이... imagefile yahori 2018-06-08 2484
2286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64 seolbongchang 2018-06-01 2443
2285 일반 우선, 평화체제를... imagefile yahori 2018-06-01 1896
2284 일반 도올의 금강경 오해 63 seolbongchang 2018-05-25 1872
2283 일반 안개 속에 빠졌으나... imagefile jjangia7 2018-05-25 19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