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마음만 쉬기로 했는데 몸도 두고 갑니다

일반 조회수 9879 추천수 0 2008.03.24 14:05:43

어려서 여름방학에 시골 외갓집에 가있을 경우 또래들과 놀기는 좋은데 밥 때가 되면

걱정이다 먹을것이 많이 있지 않고 또한 입맛에도 잘 맞지 않아서....

그러나 찬우물가에 꽁보리밥과 반찬이라고는 고추와 된장 밖에 없는데 어린 아이들 네 댓명이서 시원한 우물을 길러 말아서 먹은 기억은  그때 처럼 물이 맛있고 밥이 맛있고 고추가

맛있었던 기억은 그때밖에 없었다.

그맛의 원천은 친한 또래 친구도 아니요 꽁보리밥도 아니요 더욱이 고추는 아니었으리라

요즘도 세계각지를 돌면서 또한 국내 각지를 다니면서 어린추억의 그 맛~있는 물맛을

다시 먹을 수가 없는 것이 넘 아쉽다

그러던 것이 최근 조현기자의 사랑방 옆에 있는 우물가가 진정한 예전 그 맛과 향수를

자아내주지 않을까 기대합니다.조현기자의 17일간의 나를 찾아 떠나는 여행을 읽고 가족끼리    호두마을에서 위파사나 수양을하고 또 여기휴심정에 멀리 멕시코에서 사는 교민도 깨달음을 느끼니 이우물가에 넘많은 사람이 찾아 와 물이 마를까 걱정이 됩니다

 명철 올림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공지 일반 중앙일보 교보문고, 올해 인문서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imagefile 조현 2018-12-21 20372
공지 일반 조현의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북콘서트 초대 imagefile 휴심정 2018-12-03 25066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770361
2603 일반 받아들이지 못하는 이유 (무심 34) pumuri 2011-08-08 69071
2602 일반 유능한 사람 (무심 41) pumuri 2011-08-26 68512
2601 일반 전반적으로 나쁘면 비위장부터 (건강하게 사는 법 36) pumuri 2011-08-14 68200
2600 일반 인간에게 자유의지는 없나요?(목적있게 사는 법 33) [1] pumuri 2011-07-27 68158
2599 일반 소리 내면서 일하는 스타일 (무심 42) [1] pumuri 2011-08-29 67558
2598 일반 몸은 부분이 전체를 대표할 수 있다 (건강하게 사는 법 41) pumuri 2011-08-29 67267
2597 일반 경락은 기가 흐르는 길 (건강하게 사는 법 47) pumuri 2011-09-19 66428
2596 일반 우리가 잠시 빌려 사용하는 것들 (명상편지 54) [1] pumuri 2011-08-28 66424
2595 일반 2025년의 지구 - 의식주 pumuri 2011-11-23 66342
2594 일반 건강하게 사는 법 33. [1] pumuri 2011-07-25 66113
2593 일반 인간이 살아가는 목적은? (목적있게 사는 법 37) pumuri 2011-08-17 65645
2592 일반 내가 먼저 꿰어드리죠 (무심 37) pumuri 2011-08-16 65641
2591 일반 처음부터 본성이 많이 드러나 있는 사람 (목적있게 사는 법 41) pumuri 2011-08-27 65627
2590 일반 반짝반짝 빛나는 (명상편지 55) pumuri 2011-09-02 65478
2589 일반 우주만물은 진화하도록 창조되었다? (목적있게 사는법 38) pumuri 2011-08-17 65270
2588 일반 라이벌 (무심 45 ) pumuri 2011-09-11 65178
2587 일반 안다는 것은 경험했다는 것 (목적있게 사는 법 47) pumuri 2011-09-18 65120
2586 일반 전반적으로 나쁘면 비위장부터 (건강하게 사는 법 37) pumuri 2011-08-17 65005
2585 일반 몸도 이름을 불러주면 좋아한다.(건강하게 사는 법 40) pumuri 2011-08-25 64933
2584 일반 눈물 나는 아침에 (명상편지 56) pumuri 2011-09-09 648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