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산목숨 안 아픈 사람이 어디 있노

일반 조회수 7627 추천수 0 2008.10.20 21:07:28

산목숨 안 아픈 사람이 어디 있노

 

 

여든세 살, 덕산 할머니가

오늘따라 자꾸 숨이 가쁘다는데

마을 할머니들 처방은 다 다르다.

 

밥을 많이 묵우서 그렇다.

밥을 많이 안 묵우서 힘이 없어 그렇다.

숨이 가빠도 밥을 많이 묵우야 낫는다.

지랄하고 자빠졌네.

숨이 가쁜데 밥을 우찌 묵노.

죽을 무야지.

야야, 고마 해라.

죽어야 낫는 병이다.

산목숨 안 아픈 사람이 어디 있노.

                       -서정홍 <처방>전문

 

 

시는 어떻게 읽을까요?

가을 나무 아래에서 바스락거리는 마른 잎 소리를 들으며 읽어야하나요?

어려운 시어를 억지로 해석하며 머리를 쥐어짜야 하는 걸까요?

 

우리 오늘, 서정홍의 시를 한번 읽어볼까요.

그냥 읽으면 밋밋하죠. 소리내서 읽으면 더 실감납니다.

양로원에 할머니들이 모였습니다.

그 중 어느 한 분이 속이 안 좋으신가봅니다.

늙어 서로 위안 삼았는데 혹시라도 무슨 일이 있으면 큰일이라 모두들 한마디씩 보탭니다.

 

그나저나 이런 것도 시가 된다는 사실이 신기하지 않나요?

우리 곁에 늘 떠도는 말인데도 시인은 놓치지 않고 시로 살려냈습니다.

머리를 쥐어짜야 하는 경우도 있지만

이렇게 우리 곁에 있는 평범한 말도 모여 시가 됩니다.

 

‘산목숨 안 아픈 사람이 어디 있노.’

가만히 생각해본 참 철학적입니다. 살아 있으니 아픈 거죠.

이 말을 누가 하느냐. 바로 시골 할머니가 합니다.

자신의 경험에서 익힌 귀한 생활 철학이죠.

이런 말은 머리를 짜내서 나올 수 없는 거예요. 그냥 생활 속에서 나오는 것이지.

시가 바로 이런 것입니다. 우리 생활 속에서 곰삭아 나오는 것. 우리는 다만 그것이 잘 익기를 기다리면 됩니다. 막걸리 한 사발 받아놓고 말이죠.

@4d4e81d3f9219886bcadb3dc9b503f82@a*@4d4e81d3f9219886bcadb3dc9b503f82@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일반 중앙일보 교보문고, 올해 인문서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imagefile 조현 2018-12-21 25713
공지 일반 조현의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북콘서트 초대 imagefile 휴심정 2018-12-03 30617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778213
110 일반 ~~~~~4 imagefile [2] nalgae 2008-10-23 7972
109 좋은 글 행복한 사진 꿈엔들 잊힐리야~~(3) imagefile [1] nalgae 2008-10-23 7334
108 좋은 글 행복한 사진 (다시 시도합니다) Never forget even dreaming..(2) ^.~ imagefile [6] nalgae 2008-10-23 7192
107 좋은 글 행복한 사진 꿈엔들 잊힐리야~~(1) imagefile [4] nalgae 2008-10-23 8409
106 일반 ''저승길''에도 투자를... 2008-10-22 7155
105 일반 도솔암에서 함께 한 인연들의 사진 공유 imagefile [7] 志尙 2008-10-21 8477
104 일반 도솔암에서 함께 한 인연들의 사진 공유합니다 imagefile [2] 志尙 2008-10-21 8364
103 일반 휴심여행 함께 한 인연들의 사진을 공유합니다. imagefile [3] 志尙 2008-10-21 8764
102 일반 달마는 육신이 아니라 진리요, 불법이오.. imagefile [2] 志尙 2008-10-21 9427
101 일반 나라 끝, 해남 미황사 괘불재 imagefile [4] 志尙 2008-10-21 15732
100 일반 [동영상] 땅끝의 아름다운 절 미황사로 떠난 휴심여행 imagemoviefile [5] 땅끝촌넘 2008-10-21 13077
» 일반 산목숨 안 아픈 사람이 어디 있노 DN짱 2008-10-20 7627
98 일반 달마산 미황사에서 보낸 축제의 마당 imagefile [3] 조현 2008-10-20 13706
97 일반 휴심여행에서 나눈 사랑 imagefile [3] 조현 2008-10-20 14106
96 좋은 글 행복한 사진 3차 휴심여행을 다녀와서 사진 퍼레이드 imagefile [1] 조현 2008-10-20 8806
95 좋은 글 행복한 사진 조현기자와 떠나는 달마산 미황사에 다녀와서~ imagefile [2] 무쇠풀 2008-10-19 9838
94 일반 <한겨레교육> 송광사+보림사 사찰벽화 답사 안내 image 호석 2008-10-15 8974
93 일반 5거리 한가운데 멈춘 자동차 돌샘 2008-10-14 9470
92 일반 귀와 눈은 나의 것입니다. 돌샘 2008-10-13 8197
91 일반 박재동 화백 ''선주스쿨''에 교실을 열다 image 이충렬 2008-10-13 89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