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서로 마음을 열어 고민과 아픔을 나누고 치유하며 행복을 모아내는 게시판입니다.

감정적인 일처리 (무심 35)

일반 조회수 94014 추천수 0 2011.08.11 11:58:54

일만 하면 그렇게 지치지 않습니다. 일은 몇 시간 집중해서 하면 되는 것인데, 회사 다니는 것이 지치고 피곤한 이유는 거의 다 인간관계 때문입니다. 상대방의 못마땅한 점을 계속 신경 쓰면서 일을 하기 때문에 힘이 드는 겁니다.
그런 것은 보지 않도록 하십시오. 그 사람의 문제입니다. 그렇게 타고났고, 환경이 그 사람으로 하여금 그런 성격을 가지지 않을 수 없게 했기 때문에 그런 태도를 보이는 겁니다. 내가 신경을 쓸 문제가 아닙니다.
내가 신경 쓸 문제는 바로 나와 견해 차이가 있는 부분입니다. 내 생각이 옳다면 상대방의 틀린 점을 지적해 주고 토론을 통해서 설득시키면 되는 것입니다. 거기서 감정적인 면은 빼야 됩니다. 그렇게 하면 일 자체로는 전혀 피곤해지지 않습니다.

우리나라 사람들이 특히 그렇습니다. 외국 사람들은 격렬하게 논쟁을 하다가도 회의가 끝나면 금방 툭툭 털어버리고 악수하는데, 우리나라 사람들은 회의 중에 한번 싸우면 평생 갑니다. 원한이 남아서 아예 등을 지게 되기도 합니다.
왜 그런가? 우리나라 사람들의 민족성이 상당히 감정적이기 때문입니다. 토론할 때는 격렬하게 논쟁을 하다가도 뒤돌아서면 끝나야 됩니다. 왜 그 사람의 태도까지 다 마음에 잡아 두십니까? 그러지 마십시오.

* 무심 76~77쪽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공지 일반 중앙일보 교보문고, 올해 인문서 우린 다르게 살기로했다 imagefile 조현 2018-12-21 19412
공지 일반 조현의 ‘우린 다르게 살기로 했다’ 북콘서트 초대 imagefile 휴심정 2018-12-03 24035
공지 게시판 글쓰기에 관한 안내입니다 [3] admin 2011-07-08 768156
20 일반 개인 차원의 대비 - 사랑 pumuri 2011-11-10 31001
19 일반 자연에 대해 안다는 것 (목적있게 사는 법 50) pumuri 2011-11-10 38957
18 일반 개인 차원의 대비 - 흙으로 돌아가는 생태공동체 - 1 pumuri 2011-11-11 39739
17 일반 탁기와 활성산소 (건강하게 사는 법 50) pumuri 2011-11-11 44843
16 일반 개인 차원의 대비 - 흙으로 돌아가는 생태공동체 - 2 pumuri 2011-11-12 38300
15 일반 도움 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명상편지 60) pumuri 2011-11-12 36633
14 일반 지구의 차원 상승 - 반에테르체로의 진화 - 1 pumuri 2011-11-13 40041
13 일반 스트레스 많이 받는 타입 (무심 51) pumuri 2011-11-13 39177
12 일반 지구의 차원 상승 - 반에테르체로의 진화 - 2 pumuri 2011-11-14 51079
11 일반 하늘에 대해 안다는 것 (목적있게 사는 법 51) pumuri 2011-11-14 40644
10 일반 지구의 차원 상승 - 반에테르체로의 진화 - 3 pumuri 2011-11-15 37878
9 일반 탁기는 왜 생기는가? (건강하게 사는 법 51) pumuri 2011-11-15 43065
8 일반 지구의 차원 상승 - DNA의 확장 pumuri 2011-11-16 37610
7 일반 말에 대하여 (무심 52) pumuri 2011-11-16 35519
6 일반 지구의 차원 상승 - 차크라의 복원 pumuri 2011-11-17 39592
5 일반 지구의 차원 상승 - 정치 경제의 변화 - 1 pumuri 2011-11-19 37523
4 일반 겉에 뭉친 탁기, 안에 뭉친 탁기 (건강하게 사는 법 52) pumuri 2011-11-19 45553
3 일반 지구의 차원 상승 - 정치 경제의 변화 - 2 pumuri 2011-11-20 37919
2 일반 참견할 수 있는 사람 (무심 53) pumuri 2011-11-20 39892
1 일반 지구의 차원 상승 - 사회 문화의 변화 pumuri 2011-11-22 382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