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결과

'쥐'에 대해 2건이 검색되었습니다.

  • 빈말 해도 따뜻함은 잊지않기빈말 해도 따뜻함은 잊지않기

    문병하 목사 | 2018. 02. 12

    ‘허풍’虛風은 한자로 ‘쓸데없는 바람’으로 ‘쓸데없고 실속이 없는 말, 부풀려진 말’입니다.

  • 쥐를 모시는 신전쥐를 모시는 신전

    청전 스님 | 2011. 12. 24

    희한한 게 바로 이 쥐를 섬기는 신전이다. 우리들 관념으론 정말 이해가 안가는 신이 바로 이 쥐란 신인데, 이 쥐에게 바쳐진 건물의 쥐 사원이 있다. 이 세상에 단 하나밖에 없다는 쥐를 위한, 쥐님(?)에게 바쳐진 거대하고 화려한 대리석 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