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마을
휴심정의 기사와 글이 모여 있습니다.

그리스도교인의 유엔 WCC 개막

조현 2013. 10. 29
조회수 9347 추천수 0


평화열차 서울도착-.jpg » 한반도 평화를 기원하며 유럽과 아시아 대륙을 횡단하는 '평화열차' 탑승자들이 28일 오전 서울 시청 앞에 도착해 '우리의 소원은 통일'을 부르고 있다. 평화열차는 오 는 30일 부산에서 개막하는 세계교회협의회(WCC) 총회 사전 행사로 지난 8일 독일 베를린을 출발해 러시아 모스크바와 중국 베이징 등을 거쳐 종착지인 부산까지 횡단하 는 평화운동이다. 이들은 북한 평양을 경유하려 했으나 협의가 안돼 중국 단둥에서 배를 타고 이날 인천항을 통해 입국했다. 김정효 기자 hyopd@hani.co.kr



  ‘기독교계의 유엔’격인 세계교회협의회 (WCC) 제10차 총회가 30일 부산 벡스코에서 개막된다. 열흘 일정이다.


 국내 개신교 사상 최대규모의 국제행사인 이번 대회엔 해외 공식대표 2800명을 비롯 국내외에서 8500여명이 참가한다.


 1,2차 대전 비극에 대한 반성으로 기독교적 해법을 찾기 위해 1948년 출범한 WCC는 현재 140여 개국 349개 교단이 회원이다. 개신교단과 정교회, 성공회 등 이 교단 소속 신자는 5억7천만명에 이른다. 국내에선 예수교장로회 통합과 감리회, 기독교장로회, 대한성공회가 가입돼 있다.


 이 교단 지도자들은 7년마다 한번씩 총회를 열어 5대양 6대주의 전통과 문화에 기초한 신앙고백을 나누면서, 급변하는 세계 속에서 교회와 그리스도인들이 어떻게 시대에 응답할 지 치열한 토론을 벌인다. 


 아시아에선 1961년 인도 뉴델리에 이어 두번째로 열리는 부산총회에선 ‘생명의 하나님, 우리를 정의와 평화로 이끄소서’를 주제로 예배와 기도회, 성경공부, 주제별 회의, 21개 좌담회, 88개 워크숍, 전시회 등이 펼쳐진다.


 교회의 일치와 선교 문제를 다루는 에큐메니칼 좌담은 △한반도 문제 △중동 평화 △생명과 정의와 평화를 향한 도덕적 분별 △인간 안보 △교회 안의 여자와 남자공동체 △아동 권익을 위한 연대활동 △기후변화와 생태 정의 등 21개 세부 주제를 논의한다.


 부산 총회는 다음 달 8일 폐막에 앞서 10차 총회 선언서를 채택할 예정이다. 선언서에는 21세기 세계선교 신선언, 한반도 평화, 중동평화, 환경 등에 관한 내용이 담길 것으로 보인다.


 또 참석자들은 에큐메니칼 순례의 일환으로 경주의 불교문화와 안동 유교문화, 제주의 역사 현장, 광주의 민주화 투쟁 현장, 한반도의 분단 현장인 임진각과 도라산 등을 방문하게 된다.


 이번 대회엔 2011년 노벨평화상 수상자 레이마 보위 아프리카 평화재단 대표, 조셉 마르 시리아 정교회 총대주교, 영국성공회 저스틴 웰비 대주교, 인도네시아 이슬람교 대표 딘 시얌수딘 박사, 에티오피아 정교회 수장 아부네 마티아스 총대주교 등이 참석한다. 로마가톨릭에서도 쿠르트 코흐 추기경 등 사제 30여명이 도착했고, 일본 불교를 대표하는 세계적 조직 리쏘 코세카이 야수타카  와타나베 대표도 초청됐다.


 WCC 부산총회 대표대회장인 김삼환 명성교회 목사는 “이번 총회는 세계교회로부터 겸허히 배우면서도, 한국의 민주주의와 경제 발전, 교회 성장을 세계 교회에 보여주고, 함께 미래로 향하는 계기를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역대 총회에서는 주최국의 국가원수가 예외 없이 참석해 축하연설을 해 박근혜 대통령도 참석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보수교단연합체인 한국기독교총연합회는 WCC부산총회 개막일에 부산에서 항의집회를 열고 행사장까지 ‘WCC’반대 시위를 벌일 것이라고 밝히고 있다.


 조현 종교전문기자 cho@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조현 한겨레신문 종교전문기자
걷고 읽고 땀흘리고 어우러져 마시며 사랑하고 쓰고 그리며 여행하며 휴심하고 날며…. 저서로 <그리스 인생학교>(문화관광부장관 추천도서), <나를 찾아 떠나는 여행>(누리꾼 투표 인문교양 1위), 숨은 영성가들의 <울림>(한신대, 장신대, 감신대, 서울신대가 권하는 인문교양 100대 필독서). 숨은 선사들의 <은둔>(불교출판문화상과 불서상), 오지암자기행 <하늘이 감춘땅>(불교출판상). 한국출판인회의에서 ‘우리시대 대표작가 300인’에 선정.
이메일 : cho@hani.co.kr       트위터 : hoosimjung       페이스북 : hoosim119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적명스님이 마지막으로 남긴 말적명스님이 마지막으로 남긴 말

    조현 | 2019. 12. 28

    '당신과 나, 만물과 내가 둘이 아니다'는 자타불이관을 내세운 적명스님의 사상을 표현한 만장이 눈길을 끌었다.

  • 열린 선승 적명스님 가시다열린 선승 적명스님 가시다

    조현 | 2019. 12. 26

    화두선의 중진들이 화두선 이외의 불교 수행에 대해서도 배타적인 데 반해 남방불교 전통의 세계적인 명상가인 아잔브람과 공개적인 대화에 응하는 등 늘 열린 자세를 보여왔다.

  • 3.1정신,종교개혁을명하다3.1정신,종교개혁을명하다

    조현 | 2019. 10. 31

    ‘3·1정신과 또 다른 백년의 약속’을 주제로 이은선 한국신연구소장이 ‘3·1정신과 기독교신앙의 미래’를,

  • 개신교인들, 전광훈목사 아웃개신교인들, 전광훈목사 아웃

    조현 | 2019. 10. 31

    ‘태극기 부대’ 참여 경험을 묻는 질의에는 교인의 2.9%만이 참여해봤다고 답했다.

  • 붓다는 현대과학 문제 어찌 풀까붓다는 현대과학 문제 어찌 풀까

    조현 | 2019. 10. 08

    는 회주 활성 스님이 1987년 창립해 근본불교를 중심으로 불교철학, 심리학, 수행법 등 실생활과 연관된 다양한 분야의 문제를 다루는 연구간행물을 꾸준히 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