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마을
휴심정의 기사와 글이 모여 있습니다.

첫 예배 130주년 기념 예배, 21일 남대문교회서

2015. 06. 18
조회수 3544 추천수 0



‘130년전 첫 개신교 주일예배’…21일 남대문교회서 기념예배



세브란스병원의 전신인 제중원은 최초의 근대식 병원이기도 했지만, 한국 개신교인들에겐 최초의 주일 예배를 드린, 요람이다. 서울역 앞 남대문교회는 130년 전인 1885년 6월21일 개신교인들이 첫 예배를 드린 역사적인 날을 기념해 같은날 오후 3시 ‘첫 공식주일예배 130주년 기념예배’를 드린다.


미국의 의료선교사인 호러스 알렌(1858∼1932)은 1884년 9월20일 제물포항으로 입국했다가 12월 갑신정변으로 부상당한 민영익을 봉합수술로 완치시킨다. 이를 계기로 고종은 1885년 설립된 제중원을 알렌에게 맡겼다. 의사인 알렌은 그 해 6월21일 자신이 기거하던 제중원에서 주말 예배를 드렸다. 그날치 그의 일기에는 “우리는 오늘 저녁 8시 이 땅에서 첫 공식주일예배를 드렸다. 이 예배에는 헤론 선교사 부부, 스크랜턴 선교사의 어머니, 그리고 알렌과 알렌 부인 등이 참석했다”고 기록되어 있다. 이날은 존 헤론 선교사가 한국에 온 날이었다.


처음 서울 재동에 설립됐던 제중원은 동현(지금의 을지로2가)을 거쳐 1904년 남대문 밖(현 남대문로5가 연세재단세브란스빌딩)으로 이전하면서 세브란스병원으로 이름을 바꿨다. 제중원 교회로 불리던 알렌의 예배 장소는 남대문 밖 제중원 교회로 불리게 된다. 하지만 남대문 밖 제중원 교회는 1909년 세브란스병원으로부터 독립해 별도의 예배당을 짓기 시작했고, 이듬해 12월 예배당을 완공하고 ‘남대문밖교회’로 개명했고, 현재 남대문교회로 명칭을 바꿨다.


21일 예배엔 알렌 선교사의 모교회인 미국 오하이오 델라웨어 제일장로교회의 데보라 패터슨 목사를 비롯한 8명의 축하사절이 방한해 참석한다. 앞서 19일 오후 8시에는 기념 음악회가, 20일 오후 1시엔 기념 역사포럼이 열린다.


조현 종교전문기자 cho@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최근기사 목록

  • 붓다는 현대과학 문제 어찌 풀까붓다는 현대과학 문제 어찌 풀까

    조현 | 2019. 10. 08

    는 회주 활성 스님이 1987년 창립해 근본불교를 중심으로 불교철학, 심리학, 수행법 등 실생활과 연관된 다양한 분야의 문제를 다루는 연구간행물을 꾸준히 내

  • 성현의 가르침 새긴 성균관 제전성현의 가르침 새긴 성균관 제전

    조현 | 2019. 09. 19

    제례악과 일무는 유교의 발상지인 중국에서도 이미 그 원형을 상실해 우리나라에서만 유일하게 보존되고 있는 국가무형문화재 제85호다

  • 원불교 여자교무도 결혼 가능해졌다원불교 여자교무도 결혼 가능해졌다

    조현 | 2019. 08. 12

    앞으로는 원불교 여성 교무도 남성 교무처럼 자율적인 의사에 따라 결혼을 선택할 수 있게 됐다.

  • 부처님오신날 축제 시작부처님오신날 축제 시작

    조현 | 2019. 04. 17

    5월 3∼5일에는 국가무형문화재 제122호이자 봉축행사의 하이라이트인 ‘연등회’가 진행된다.

  • 낙원빌딩에 엔피오피아 생겼다낙원빌딩에 엔피오피아 생겼다

    조현 | 2019. 03. 17

    서울 종로 낙원악기상가로 유명한 낙원빌딩 5층에 개관한 ‘엔피오피아’(NPOpia)다.